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심상정 "데스노트서 조국 뺀 것, 청년들에 송구"

"한국당과 보수언론의 정의당 공격은 적반하장"

심상정 정의당 대표는 21일 문재인 대통령의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을 묵인한 것과 관련, "조국 후보자 한 사람의 장관 후보자 자격평가를 넘어서 개혁과 반개혁 대결의 중심에 있었기 때문에 정의당은 최종적으로 개혁전선을 선택하게 되었다"고 주장했다. 심상정 대표는 이날 오...

BEST 클릭 기사

  1. [한국갤럽] 文대통령 지지율, '대선 득표율'마저 붕괴
  2. [리얼미터] 조국 후폭풍...文대통령 '취임후 최저'
  3. 박지원 "조국, 국민이 반대하면 어쩔 수 없는 것 아닌가"
  4. 박지원 "지금 민심의 흐름 굉장히 나빠지고 있다"
  5. '정교모' 3천396명, '조국 사퇴 시국선언'
  6. SKY '조국 퇴진 촛불집회', "전국 대학생 모이자"
  7. 조국 "사회적 형벌 감내하며 제가 할 일 하겠다"
  8. <한겨레>도 "조국 부인, 투자회사 경영에 깊숙이 관여"
  9. 양정철, 文지지율 급락에 "무소의 뿔처럼 밀고가야"
  10. 홍준표 "검찰이 사심없이 수사하면 여야는 약점 많아 침묵"

뷰스 경제광장

대기업 3곳중 1곳 "올해 채용 줄이겠다"

뷰스 국제광장

트럼프 "김정은과 올해 안에 만날 것", 연일 러브콜

미디어마당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