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부동산 폭등' 부메랑, 서울인구 1천만 아래로 급감

32년만에 1천만명 아래로 추락

부동산 폭등 부메랑을 맞아 서울시가 32년만에 1천만명 아래로 줄어들었다.

3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시의 지난해말 기준 인구는 전년보다 9만9천895명 줄어들어 991만1천88명으로 집계됐다.

1988년 처음으로 1천만(1천29만 명)을 넘은 이래 줄곧 '천만 도시' 위상을 지켜온 서울시의 인구가 32년만에 1천만 미만으로 줄어든 것.

서울시 인구는 내국인 966만8천465명, 외국인 24만2천623명으로, 내국인은 전년보다 6만642명, 외국인은 3만9천253명 줄어들었다.

외국인이 줄어든 것은 코로나19 사태, 내국인이 줄어든 것은 서울의 부동산값 폭등이 주된 요인으로 분석된다.

부동산값이 폭등을 거듭하면서 서울에서 밀려나 수도권 인근으로 옮겨가는 시민들이 늘어났기 때문이다.

연령별 인구는 25∼29세가 85만8천648명으로 가장 많고, 45∼49세(81만9천052명), 50∼54세(80만7천718명)가 뒤를 이었다.

연령별 인구 증감을 보면 0∼4세 인구가 10.26% 감소한 반면, 85∼89세 인구는 11.42% 증가해 급격한 저출산·고령화 현상을 나타냈다.

내국인 인구를 10년 전과 비교해 보면 64세 이하 인구는 120만 명 줄었고, 65세 이상 인구는 56만 명 늘어 고령화 추세가 더 뚜렷하게 나타났다. 작년 말 기준 고령화율(총인구 중 65세 이상 인구비)은 15.8%로 전년보다 1.0%포인트 상승했다.
박태견 기자

댓글이 13 개 있습니다.

  • 2 0
    서울집값 거품 10배다

    평당 500이면 뒤집어 쓰는 데 평당 1억이 넘으니 집값도 미치고 사람들도 미쳤다. 정치인 노옴들은 수도이전한다더니 여야 모두 시치미떼고 공무원 놈들은 투기나하고 자빠졌고 잘 미쳐돌아간다. 카바레 불빛마냥 빙빙미쳐돌아간다. 인구절벽에 빈집이 속출하고 언젠가 텅빈 공구리더미가 최대골치인 시대가 닥칠것이다

  • 1 1
    나라 좋아질줄 알았던 내가 등진이지,

    이런 뻘갱이들일줄,,,,
    정말 무능하고 준비도 없고,
    바보 등진 같은 집단이 나라를 운영한다,,,
    한숨이 쳐나온다,,,

  • 1 0
    가장큰미스테리는

    "미사일위험을말하면서도 미국금리인상으로 국가부도가 날수있는데도
    대출이자율 억지로내려서 수도권부동산을 부양한 박근혜정권이었고
    위협이 실재 한다면 청와대부터 북한방사포 사거리밖인 세종시로
    옮기자고 가짜보수가 이미 난리법석이나야 정상이다
    그런데 가짜보수가 부동산안정을 위한 세종시 행정수도이전만 나오면
    북한위협 어쩌고하는 클리셰는 입닥치고 있다는것이다

  • 1 0
    가계부채 원인 최경환 기재부장관은..

    박근혜가 임명했다..
    뇌물죄가 맞다면..동대구역에서 할복한다고
    했는데 뇌물죄 실형받은후..아직도 약속을
    안지키고 있는 전설절인 가계부채빌런 이다..
    가계부채가 바로 아파트가격거품 원인이 됐고..

  • 1 0
    박근혜정부 최경환 기재부장관후보자가

    담보인정비율(LTV)와 총부채상환비율(DTI) 규제 완화
    시민단체와 전문가들은 부동산대출규제완화는
    가계부채부실과 거시경제의 안정성울 해칠위험이
    크다며 우려의목소리
    http://www.hani.co.kr/arti/economy/economy_general/642677.html#
    csidxc67fdf5e1699d8aa2da9b5c858a2c70

  • 1 0
    주사파

    상관없다, 그런다고 홍어들이 새누리 안찍는다 ㅋㅋ

  • 1 0
    가장큰미스테리는

    미사일위험을말하면서도 미국금리인상으로 국가부도가 날수있는데도
    대출이자율 억지로내려서 수도권부동산을 부양한 박근혜정권이었고
    위협이 실재 한다면 청와대부터 북한방사포 사거리밖인 세종시로
    옮기자고 가짜보수가 이미 난리법석이나야 정상이다
    그런데 가짜보수가 부동산안정을 위한 세종시 행정수도이전만 나오면
    북한위협 어쩌고하는 클리셰는 입닥치고 있다는것이다

  • 1 0
    모처럼 반가운 소식이네~

    서울만 1000만
    수도권에 2500만
    전인구의 50%정도가 수도권에 밀집!
    북한의 핵이 아니라
    장사정포 수백발이면
    쓰레기더미로 변할 콘크리트덩어리!
    그런데도
    북한을적으로 보는 천민자본주의의 사생아들!

  • 0 0
    아뢰오

    1000만 시대 마감 기쁜 소식입니다. 서울500 경기도 800 인천 200만이 적당합니다. 이제 충남 충북 전북 전남
    경북 경남 등으로 분산되어야 합니다.
    그런 점에서 서울 경기도 인천 집값 더 올라야 하고 과감하게 국회는 세종 청와대는 청남대로 옮기고 삼성은 구미 현차는 광주 SK는 부산LG는 진주로 본사를 옮길 것을 제안합니다.

  • 1 0
    이지사가 우려하는 부분이 이런것이다

    "그린벨트"까지 풀어서..집을 지었지만..
    청년들에게 2년정도만 월세 내준후에..
    고액부동산으로 도루묵되는것이 반복..
    되어왔으므로 아예 장기임대하자는것..

  • 1 0
    이지사가 우려하는 부분이 이런것이다

    "그린벨트까지 풀어서..집을 지었지만..
    청년들에게 2년정도만 월세 내준후에..
    고액부동산으로 도루묵되는것이 반복..
    되어왔으므로 아예 장기임대하자는것..

  • 1 0
    이지사가 우려하는 부분이 이런것이다

    그린벨트까지 풀어서..집을 지었지만..
    청년들에게 2년정도만 월세 내준후에..
    고액부동산으로 도루묵되는것이 반복..
    되어왔으므로 아예 장기임대하자는것..

  • 6 2
    news

    문재인 큰일하는구나,
    출생수도 줄고
    서울 인구도 줄고.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