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민주당 박성민 "여야 떠나 장혜영에 연대해야"

"권력·위계의 정치권, 공론화하기 더 어려워"

박성민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25일 김종철 전 정의당 대표에게 성추행을 당한 장혜영 정의당 의원에게 "여야를 떠나 연대하는 마음"이라고 말했다.

박 최고위원은 이날 오후 MBC라디오 '표창원의 뉴스하이킥'과의 인터뷰에서 "'많이 두려우셨을 텐데 용기를 많이 내주셨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장 의원 입장문에서) 가장 기억에 남았던 건 '가장 중요한 것은 피해자다움이란 결코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이라며 "우리 사회가 항상 피해자의 모습을 정해놨었고, 2차 가해 부분들이 항상 피해자다움을 강요하면서 발생했던 부분이 거의 대부분이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정 의원께서는 보통의 여성들이 그렇듯이 이 문제를 공론화시키기 전까지 수많은 질문들을 스스로 하셨을 것"이라며 "전 과정에서 겪었을 고통을 헤아리기 힘들지만 (이번 일을 통해) 우리 사회의 곪은 부분을 짚어내고 용인해왔던 문화들에 경종을 울린 일을 한게 아닌가"라고 덧붙였다.

그는 성 비위에 대한 민주당의 대응에 대해선 "아쉬웠던 점도 분명히 있다"며 "저희 당 내부에서도 큰 노력이 필요하고, 정치권에서 존재하는 성 문제에 대해 쇄신과 변화가 필요하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50대 남성으로 대표되는 비슷한 감수성의 수준을 공유하고 있기 때문에 시대 변화를 공유하지 못한 한계가 분명히 있다"며 "이런 것들이 수평적으로 이야기할 수 있는 구조가 반드시 만들어져야 되고 구성원의 비율, 의식 수준 등을 종합적으로 바꿀 때 진짜 변화가 올 수 있다"고 강조했다.
강주희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7 개 있습니다.

  • 0 0
    아가리닫아라

    민주당의 성비리 의혹으로
    제1.2도시 재보궐 치루는데
    그 원인을 제공한 민주당이
    후보를 낸단다

    그 주둥이로 민주당의
    후보출마 반대한다고
    여야 연대해야 한다고 해봐라

  • 0 0
    아닥!!!

    헛소리 말고 국짐 주가에 대해서도 말해봐.

  • 0 0
    인지수사 개시해야

    수사기관은 뭐 하고 있나?
    성범죄 보고도 눈 감나?

  • 0 0
    최종해법

    김종철 거시기를 화학적으로 거세하라

  • 2 0
    grab은 성추행축에도 안드는 국혐당

    "도" 있는데..
    정의당에서는 극히 드문일이 생겼으므로..
    현명하게 처리될것으로 예상한다..

  • 1 0
    grab은 성추행축에도 안드는 국혐당

    "도 있는데..
    정의당에서는 극히 드문일이 생겼으므로..
    현명하게 처리될것으로 예상한다..

  • 1 0
    grab은 성추행축에도 안드는 국혐당

    도 있는데..
    정의당에서는 극히 드문일이 생겼으므로..
    현명하게 처리될것으로 예상한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