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이미숙 "장자연 죽음 밝히는데 필요하면 추가조사 받겠다"

디스패치 "이미숙, 장자연에게 피해 문서화하도록 했을 가능성"

배우 이미숙(59)씨는 22일 고 장자연씨 문건과 자신의 연루 의혹에 대해 "죽음을 밝히는 과정에 필요한 부분이 있다면 기꺼이 추가 조사도 받을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이미숙씨는 이날 소속사 싸이더스HQ를 통해 "장자연 배우의 죽음을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그러나 "다만 고인의 명예가 회복될 수 있고 모든 국민이 인정할 수 있는 수사가 이뤄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그동안 침묵했던 이유에 대해서는 "어린 나이에 안타까운 죽음에 이른 신인 배우에 대한 말 한마디 한마디가 왜곡되고 편집돼 사실을 밝히는 것이 아닌 가십성 이슈로만 비칠까 조심스러웠다"면서 "고 장자연 씨의 죽음에 대한 오해와 의혹이 남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디스패치>는 이날 이미숙씨가 2009년 1월 '호야'로 소속사를 이적하면서 기존 회사인 더컨텐츠 김종승 대표와 전속계약 분쟁을 겪었고, 이에 호야의 유장호 대표를 통해 장자연씨가 김 대표에게 겪은 피해를 문서화(장자연 리스트)하도록 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했다.

장자연씨 후배 윤지오씨도 지난 15일 유튜브 방송에 출연, 장자연 문건은 유서가 아니라고 주장하면서 이미숙씨를 향해 "나는 같은 소속사에 있던 후배였기 때문에 선배님을 직접 뵌 적이 단 한 번도 없다. 내가 알지 못하는 것을 더 알고 계실 수도 있고, 그것이 무엇이 됐든 말해주셨으면 좋겠다"고 호소한 바 있다.

이미숙씨는 장자연 사망직후 조사때 "장자연이 누군지 몰랐고 이번 사건을 통해 알게 됐다. 유장호와 장자연이 문서를 함께 작성한 사실도 몰랐고, 문건도 못봤다"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도희 기자

댓글이 9 개 있습니다.

  • 0 0
    지옥남자

    이미 공소 시효 지난 장자연 사건으로 "버닝썬 VVIP 마약과 성범죄" "김학의 성범죄"를 가리려한다는 소설!

  • 1 0
    111

    장자연과 관련잇은것은

    남편 살해사주로 지목된 송선미이지

  • 0 0
    111

    - 작성자 본인이 삭제했습니다 -

  • 3 0
    연예인놈들을 딴따라라 부르는는이유

    몸뚱아리굴리며 돈에환장한 연놈들이지. . .
    알고보면 참으로 더러운면도있고 . . .
    더욱가관인건 지내들이무신 공인인줄알고 법위반하고나서
    쓰레기언론에기어나와 공인운운하는 개새끼들보면 아가리
    확 찢어놓고싶어지거덩. . .

  • 0 10
    장자연이가

    여성 독립군 출신이냐?

    세월호 멀어지니 장자연으로
    우려 먹냐?
    죽음은 안타깝지만 수사당국에
    맡기면 되지
    연예인 자살을 전국가가 나서
    뭔 난리냐?
    조용하고도 강력하게
    확실한 재조사든 하면 된다

  • 12 0
    시간끌기

    힘없고빽없는 연예계지망 젊은여성들을 국가는 보호했는가? 대한의 젊은딸들의 인격권 국가는 보장했는가? 오천년문화의 원천이 여성이잖은가! 보호해야할 의무가 있는집단에서 장자연배우를 죽음으로 몰고갔고,또 사실을 숨기고 덮어버린집단은 뭐하는@들인가? 이미숙배우는 진실아는대로 다 밝혀야할터,여성인권보호! 철저수사하시라!이 ㅆㅂㄴㄷ아

  • 7 0
    유엔 특별보고관이 말한 과거사 청산

    http://www.vop.co.kr/A00001390266.html
    1.진실을 규명한후 충분한 피해자 배상이 이뤄져야 하고
    재발 방지를 보장해야 진정한 민주주의다.
    2.과거사 청산 통합적(사법적+비사법적) 접근은 국가의 의무
    3.과거를 제대로 청산하지 않으면 그 과거는 현재로 계속
    해서 돌아온다. 이것은 아르헨티나 제 조국에서의 경험이다..

  • 26 0
    드디어

    지원군이 나섰네~ 부디 몸조심해서 기왕 나서면 확실하게 증언해주길~ 이미숙씨도 뭔가 말하고 싶었어도 본인에 대한 보호가 보장이 되지 않는 상황, 즉 그걸 밝힐 수 있는 사회적 환경이 수반되지 않는 상태에선 적극 나설 수 없었을 거임. 응원합니다. 파이팅!

  • 17 5
    비겁하고사악한뇬

    개보다 못한뇬.....
    주어 없어 이뇬아.....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