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민주당 긴장 "비판에 귀 닫고 있는 게 아닌가"

각종 구설수와 악재로 '민심 이반' 나타나자 쓴소리 분출

연초부터 구설수 등 각종 악재가 터져나오며 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 지지율이 동반급락하자 민주당 내에서 자성의 목소리가 흘러나오기 시작했다. 특히 여론조사에서 서울 등 수도권 민심이 심상치 않고, 문 대통령의 핵심 지지층인 30대의 이탈 현상이 목격되자 총선을 앞두...

BEST 클릭 기사

  1. 부장검사 "조국은 무죄" vs 차장 "당신이 검사냐"
  2. 트럼프 "한국, 사드 100억달러 부담 안하면 주한미군 철수"
  3. 진중권, 홍준표 향해 "똥개냐. 집앞에서 싸우게"
  4. 임찬종 SBS기자 "'검찰 흘리기' 아니다. 눈으로 보고 귀로 들었다"
  5. 추미애 "대검간부 상갓집 추태 개탄스럽다"
  6. 진중권 "PK 패밀리, 대부는 누구인가"
  7. 민주당 긴장 "비판에 귀 닫고 있는 게 아닌가"
  8. [리얼미터] 文대통령 부정평가, 8주만에 50% 돌파
  9. 안철수 "김경율 만난다", 김경율 "총선 출마 안한다"
  10. 진중권 "공수처 1호 사건 대상자는 심재철 부장검사"

뷰스 경제광장

자연인구 감소도 '초읽기', 정부 예상보다 8년 앞당겨져

뷰스 국제광장

美국무부 "해리스는 트럼프 대변한다. 절대 신뢰"

미디어마당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