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국힘 공세 "'대북송금' 이재명, 반국가 이적행위"

'김성태 입' 열리자 환호. "이재명, 이제 빼도 박도 못하는 처지"

국민의힘은 김성태 전 쌍방울그룹 회장이 대북송금액 중 300만달러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방북을 위한 것이었으며, 북한인사와 만난 자리에서 이 대표와 통화한 적이 있다고 검찰에서 진술한 것으로 알려지자 "마침내 김성태의 입이 열리기 시작했다"고 반색하며 대대적 총...

BEST 클릭 기사

  1. 김성태 "北인사 만난 자리서 이재명과 통화"
  2. 이재명 "김만배 함부로 썼잖나" vs "함부로 못썼다"
  3. '창원 간첩단' 관련자 4명 긴급체포. 공안정국 예고
  4. 김기현 "수도권도 내 지지세 압도적" vs 안철수 "보여주기식"
  5. 이재명 "천화동인 1호, 존재 자체 몰랐다. 내것 아냐"
  6. 법원 "MBC '스트레이트'의 장진성 성폭력 허위. 1억3천 배상하라"
  7. 우크라 환호 "서방전차 321대 온다". 러시아의 공세 강화
  8. 홍준표 "당이 미래권력에 넘어가면 정권 힘 잃어", 김기현 지지
  9. 민주당 "고의로 조사 지연" vs 검찰 "신속히 진행했다"
  10. 이재명 대통령실 부대변인도 사퇴. "순방일정 유출 도의적 책임"

뷰스 경제광장

연초부터 올 한국경제 '잿빛 전망' 쏟아져

뷰스 국제광장

폼페이오 "김정은-트럼프 모두 文 동행 원치 않았다"

미디어마당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