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우원식 "박홍근-권은희 문자가 밀실 야합? 터무니없어"

"대선 후보들이 개헌 외쳐왔는데 그게 무슨 야합인가"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7일 “박홍근 민주당 원내수석부대표와 권은희 국민의당 원내수석 간 문자를 가지고 자유한국당이 밀실 야합이라 말하는 데 터무니없는 소리”라고 일축했다.

우원식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이같이 말하며 “개헌을 하고 선거구제 개편을 하자는 것은 이미 헌법개정특별위원회와 정개개편특위를 만들어 국회가 추진하는 일이다. 그것을 하자고 한 것은 천번 만번 한 이야기”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하나 지방선거와 개헌 국민투표를 동시에 하자고 지난 대선 때 모든 후보가 같이 얘기를 했다”라며 “그걸 하자고 하는데 무슨 밀실 야합이냐. 말이 되는 얘기를 하라”고 일갈했다.

그는 이어 “그렇게 얘기하는 것은 국민 요구에 의해 예산안을 처리를 했는데 생트집을 잡아 국회 발목을 잡는 것”이라며 “국회를 정상화시켜 빠른 시간 내 할 일을 해나가자”라고 촉구했다.

또한 그는 “권력기관이 바로서야 하기에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 국가정보원법 개정 등에도 속도를 내겠다”며 “야당에도 제대로 일하는 국회에 국민적 기대가 높기에 이에 부합하는 상생과 협치의 모습을 보여달라”고 당부했다.
나혜윤 기자
daum

댓글이 3 개 있습니다.

  • 3 0
    소나무

    우원식 의원님
    잘 하고 계십니다
    응원합니다

  • 0 0
    역지사지

    공개적 야합?
    끼리끼리 숨어서 속닥속닥 하는게
    야합이지...양당이 합의했다고 공개
    적으로 발표하는 야합도 있나?

  • 2 1
    받은대로 되돌려 주세요..

    여당 원내지도부 너무 양반분들로만
    뽑아서 똥나라당에 너무 잘해주는것
    같아요. 똥나라당 여당때 야당대하듯
    해주어야하는데 너무 잘해주니 저런
    지랄들을 하고 있는것 입니다. 적폐
    세력이 새정부 추진 사항에 사사건건
    발목잡고 헛소리만하는데 여당 지도부
    강하게 강경책으로 대응해야죠...
    말이 안통하는 사람들에는 똑같이
    대응하는 수밖에 없지않나요?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