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한나라, '4대강 사업 항명' 파동 확산

이한구 "내 정권하에서 결정됐으니 시비 붙지 말라니?"

이명박 대통령이 4대강 사업 축소를 촉구하는 한나라당 의원들에게 불쾌감을 표시하고 당 지도부는 함구령을 내렸음에도 불구하고 당 중진인 이한구 의원이 즉각 반격을 가하고 이에 지도부가 재차 이 의원에게 함구령을 내리는 등, 4대강 예산을 둘러싼 항명 사태 파문이 확산되고 있다.

이한구 의원은 11일 밤 MBC <뉴스데스크>와의 인터뷰에서 "이거는 내 정권하에서 결정된 거니까 괜히 시비 붙지 마라? 확정됐으니 그대로 가야 된다?"라며 "그런 게 어디 있어요. 그렇게 무책임한 얘기가..."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이 의원은 같은 날 YTN FM '강성옥의 출발 새아침'과의 인터뷰에서도 "지금 중기재정 사정이 굉장히 나쁘기 때문에 이것을 서둘러서 무리하게 재원 배분을 하는 것이 적절치 않다"며 "생산성이 떨어지는 예산사업, 이건 축소하는 것이 불가피하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철저한 '건전재정론자'로 일관되게 무리한 4대강 사업에 비판적 입장을 견지해온만큼 그의 발언은 새로운 게 아니다.

문제는 그의 발언이 이 대통령과 한나라당 지도부가 4대강 사업에 대한 함구령을 내린 직후 나왔다는 데 있다.

앞서 이 대통령은 11일 오전 국무회의에서 "여당과 정부에서 다른 목소리가 나오지 않도록 해야 한다"며 "당정이 힘을 모아야 할 때"라고 말해, 최근 한나라 의원들의 4대강 사업 비판에 대한 불편한 심기를 드러는 게 아니냐는 분석을 낳았다.

또한 같은 날 오전 원내대책회의에서 김성조 정책위의장은 "최근 정치권 일각에서 4대강 사업 예산과 관련한 걱정이 적지 않고 한나라당 안에서도 소수지만 문제를 제기하는 분들이 있다"며 "4대강 사업은 이명박 정부가 추진하는 핵심 사업이고 사업의 성공 여부가 정권 재창출에도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함구령을 내렸다. 그는 특히 연일 언론 인터뷰에서 문제를 제기하고 있는 이한구 의원을 겨냥한듯 "공개적인 비판보다는 건설적인 대안을 제시해 달라"고 쓴소리를 했다.

따라서 이 의원의 "이거는 내 정권하에서 결정된 거니까 괜히 시비 붙지 마라?"라는 발언은 이 대통령과 당 지도부에 대한 항명성 발언에 다름 아니다.

이 의원이 반격을 가하고 나서자, 김성조 정책위의장은 12일 또다시 최고중진연석회의에서 4대강 사업를 거론하며 "여러 가지 얘기가 나오는데 우리 당에서는 정부가 하고자 하는 방향으로 원칙적으로 지원을 하고 사업이 잘 이뤄질 수 있도록 도와 나가야 한다"며 거듭 함구령을 내리는 등, 이 의원에 대한 강한 불쾌감을 나타냈다.

지금 상황은 이한구 의원이 단독으로 이 대통령 및 한나라 수뇌부에 충돌하는 양상이다. 그러나 지난주 당정협의때 16명의 의원이 일제히 4대강 사업 및 부자감세 축소를 촉구하고 나선 데에서도 알 수 있듯, 한나라당 지역구 의원들 다수는 "이래로 가다간 모든 선거에서 전멸"이라는 극한 위기감을 갖고 있어 항명 파동은 앞으로도 9월 정기국회에서의 본격적 내년 예산 심사 과정 등에 계속 확산될 전망이다.
김동현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20 개 있습니다.

  • 4 3
    벼락

    이한구 의원님 계속 밀어 부치시죠...
    올간만에 한나라당에 올바른 말씀 하시는 이한구 의원님의 인터뷰내용을 듣고 소화가 조금 되는듯 합니다.모두가 예라고 아니오라고 하는 사람만이 국민으로부터 대우를 받을수 있습니다,어떤 고난과 역경이 따른다 하더라도 용기를 가지시고 계속 밀고 나가십시요, 하다가 되지 않으면 뛰쳐 나오세요, 정치를 꼭 한나라당에서만 해야 합니까?...

  • 8 5
    한구가잘허네

    사람 오래살고 볼일이네.
    한구가 저런말을 다 하다니...

  • 6 4
    돌다리도

    자연이 뭔지도 모르는 사람들이
    자연의 정의마저도 모르는 사람들이 칼자루를쥐고 우리나라에 마지막남은거대한 자연을 난도질 하고있다 막아야하는 데힘이없다?

  • 8 2
    cctv

    쥐박이 한테 엉길
    용기나 깡다구 있냐 한구야!

  • 20 3
    미래예측

    의미 없는 소리이다 곧 장관직 발표 나면 조용해짐
    원희룡 이런 것들 다 사꾸라.
    언론독재를 낳는 미디어법 찬성 말이 되는가?
    저런 것들이 다 무슨.

  • 4 7
    객.

    이한구. 이상돈...
    이사람들 자리하나 줘라. 그럼 너 맘대로 할수있다.

  • 12 2
    아우리 [실명인증]

    한구는 재정 보수주의자야
    그러니 4대강 뿐만 아니라 행정도시도 재검토하자는 얘기를 하는 것이고
    국가의 재정적자가 확대되는 걸 싫어하지

  • 9 7
    얼굴마담

    이한구라는 인간은?
    결정적일 때는..한나라당에 해가 되는 행동은 절대로 하지 않는 립서비스의 달인이쥐..이런 인간의 말장난에 속으면 안된다..원희룡과 같은 부류쥐..결국은 한나라당원일뿐이쥐.

  • 22 4
    예언

    정권 재창출? 천만에, 전멸이겠지... 이한구의원, 아무리 떠들어 봐야 이미 늦었어...
    당신들이 탄배는 벌써 침몰 하기 사작했다구... 기도나 하시지...

  • 9 1
    라라

    정신차리려면
    더 망해야 한다 아직도 한참 멀었다

  • 16 2
    결론

    20년동안 단순노가다만 한 맹바기
    단순노가다로 디게 바쁘다보니 공부를 안해서,
    뭔가 획기적인게 없다.

  • 10 7
    김종성

    이항구의원 당신같은분이 있어대한민국 미래가 보여요
    이렇게 소신있는 의원이 한나라당에 &#47750;명이나있나?
    그저 다음이나 노리고 떡고물이나 노리는 yes맨들뿐이지

  • 1 9
    게라이

    바짓가랑이에 불붙었으니 눈에 뵈는게 있겠나.
    그리고 이한구는 경제부처장관 안시켜주는데 악감정도 있을거 같다. 나 적임자인데 왜 안시켜주나? 이렇지 않을까 생각된다.

  • 10 2
    원래그런거래

    항명??
    누가 위고 누가 아래인가?
    국회의원은 독립적으로 행위를 할 수 있는 헌법기관 중 하나 아닌가?
    그리고, 그런 국회의원들의 뜻이 합해진 것이 당이 아니던가?
    그런데, 그렇게 모여진 당내에서 다른 소리 나왔다고 항명이라니..
    이게 명령에 의해 일사분란하게 움직여야하는 군대인가?
    딴나라 애들도 문제지만 내 보기엔 이렇게 기사 쓰는 기자도 문제다!!!

  • 28 3
    쥐사냥꾼 [실명인증]

    이항구가 박양보다 백번 낫다.
    저렇게 소신있게 아닌것은 아니라고 NO 할 수 있어야지. 박양은 끽소리 안하고 있잖아?? 그런게 무슨 대통령을 해 ㅤㅁㅡㄱ겠다고??

  • 29 3
    하품난다

    기가찬다. 21C 정권 핵심사업이
    땅파서 수로뚫기 라니. 그나마도 돈을 처발라 강을 죽이고 지방호족 주머니 채워주기 라니. 이건 뭐 국쏟고..으이구 다른 나라들은 우주로,나노로,생명공학으로 첨단 사업에 국운을 거는데 고작 땅파서 지방호족 주머니 채워주기가 정권 핵심사업이라니 슬프다 못해 숨이 막힌다.

  • 14 1
    고작

    아래 '그래야지'
    고작 학벌타령인가?
    이의원의 나라위한 고언을 학벌에다 가져다 붙이나? 한심타...

  • 44 1
    옳거니

    이젠 옳은 소리한다.
    참여정부땐 억지 악다구리를 쓰더니만 이젠 국가재정이 뭔질 아는가보다. 그러나 이것은 전문가가 아닌 나같은 장사꾼도 안다. 4대강사업으로 국토훼손과 재정파탄으로 나라 망한다.

  • 29 2
    그래야지

    심각하게 고려해 보야야 한다.
    대우시절 연세대 상대 출신인 김우중의 밀어 부치는 기질에 눌려 대우그룹을 말아 먹은 기억이 얼마나 생생하겠느냐. 그런데 고대 상대 출신인 이명박대통령의 불도저에 눌려 대한민국을 말아 먹는 꼴을 보고 있자니 얼마나 속이 터지겠냐? 명색이 서울대 상대 출신인데 한번도 아니고 두번씩이나 연고대 출신에 눌려 망하는 꼴을 보자니 비참하겠지

  • 28 1
    시민

    머지않아 ....
    이한구의원 의원직 사퇴서 쓰겠다.
    더러워 함께 못 하겠다며.....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