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민주당 의총 "한국당, 5.18 망언 3인방 추방하라"

"이젠 말 아닌 행동 보이라" "윤리위 제명 절차 협조해야"

더불어민주당은 11일 5.18 망언을 한 자유한국당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의원 등 3인방의 제명을 촉구하며 총공세를 폈다.

민주당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긴급 의원총회에서 소속 의원 128명 전원 명의의 결의문을 통해 "이들의 망언은, 군부독재에 맞서 광주시민이 피 흘려 지켜내고, 국민들이 이룩한 민주주의의 역사를 모독하는 ‘역사 쿠데타’"라며 "또한 대한민국이 민주공화국임을 부정하는 민주주의에 대한 도전이자 그 숭고한 역사를 훼손하려는 용서받을 수 없는 범죄"라고 질타했다.

이들은 징계를 하지 않으려는 한국당 지도부에 대해서도 "이들의 망언이 어찌 역사 해석의 문제이고, 한국당 내부의 견해차라는 말인가"라며 "한국당 지도부의 이러한 태도는 한국당이 아직도 군부독재의 망령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것이 아닌지 의심하게 한다"고 비난했다.

이들은 ▲한국당 지도부 공개사죄 ▲3인방 즉각 출당조치 등을 요구한 뒤, "자유한국당이 이러한 요구를 거부한다면, 민주당은 다른 정당들과 함께 이들 의원에 대한 윤리위 제소를 시작으로 국민적 퇴출운동을 전개할 것임을 분명히 경고한다"고 압박했다.

홍영표 원내대표는 "일단 내일 4당이 공동으로 세 의원에 대한 국회 윤리특별위원회 제소를 하기로 했다"며 "그리고 이후로 한국당이 이 세 의원에 대해서 출당조치를 하고 무엇보다도 윤리위에서 확실한 태도를 보여서 국회에서 세 의원을 추방해야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그러면서 "이제 한국당이 말로 하는 것이 아니라 행동을 기다리겠다"며 "그 행동은 국회 윤리위에서 세 의원에 대한 제명 조치를 결의하는데 한국당이 동참하는 것과, 국회 본회의에서 한국당이 함께 세 의원을 국회에서 영원히 추방하는 것, 이것만이 한국당이 5.18 정신에 대한 또 5.18 영령과 희생자들에 대해 사죄하는 길"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정진형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4 개 있습니다.

  • 0 0
    '

    '''''

  • 1 0
    이해찬 5공청문회-녹화사업

    학생운동권 강제징집후 프락치로 활용한 전두환정권
    의문사와 고문등으로 피해
    https://www.youtube.com/watch?v=DKebQ3gYMto
    군대에서 부탁이란게 있읍니까?
    http://h21.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35364.html
    녹화사업에 끌려가서 유서까지 쓰고
    고문후 죽으면 자살로 위장

  • 0 0
    '

    '''''

  • 0 0
    전북사람

    잘 하셨음!
    빼도 박도 못하게 응징에 응징을 가하길!!!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