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盧 "건국절? 광복절이 맞다"

"48년 정부수립 정통성 주장하고 싶은 세력들 평가일뿐"

노무현 전 대통령이 뉴라이트 등이 추진하고 있는 건국절과 관련, "건국은 광복에 따라오는 것"이라고 일축했다.

노 전 대통령의 이같은 입장 표명은 광복절인 지난 15일 봉하마을을 찾은 방문객들을 만난 자리에서 이뤄졌으며, 이를 한 방문객이 19일 노 전 대통령 홈페이지 `사람사는 세상'에 동영상을 올리면서 알려졌다.

노 전 대통령은 "우리 민족에게 역사적으로 어느 것이 더 크게 기억이 될까 하는 차원에서 건국은 광복에 따라오는 것 같지 않느냐. 둘 중 하나만 쓰는 게 맞지 않겠느냐"고 반문한 뒤 "국민은 기본적으로 우리가 기념할 기념일로 광복이 더 큰 것이라고 느낌으로 생각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또 "건국이란 것은 정부수립을 말하는 것인데 이미 그 이전부터 단군왕검이 건국을 해놓았고 그 뒤 수없이 계속 건국을 해 왔다"며 "사실 1948년 그 날은 우리 정부를 수립한 날이니까 국가는 그 전부터 영속적으로 존재해온 것인만큼 정부를 수립한 날을 왜 건국이라고 해야 하느냐 하는 문제제기가 있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실제로 48년 당시 정부를 수립할 때 우리 국민 상당수가 그 정부 수립을 반대했다"며 "통일정부가 아니었기 때문에 정부수립을 연기하자는 사람들이 있었고, 그 사람들 가슴에는 불완전한 정부수립에 대한 아쉬움이 상당히 있었을 것"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그는 뉴라이트 등이 건국절 제정을 주장하는 것과 관련해서도 "그동안 정부 수립 역사에 대해 역사적 관점에서 비판이 많았고 그 이후 일어난 여러가지 사건에 의해 정통성에 관한 시비가 많았기 때문에 48년 정부 수립의 정통성을 강조하고 싶어하는 사람들이 있다"며 "그러나 그것은 그 세력들의 평가"라고 일축했다. 그는 여기서 그치지 않고 "누구도 건국의 업적을 부정하는 사람은 없지만 정통성이나 행태 등을 두고 그 정치세력의 정당성에 대한 문제제기도 쭉 이어왔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이영섭 기자

댓글이 3 개 있습니다.

  • 6 3
    111

    제2회 Mnet 20’s Choice ‘컴백스타 현재 1위...
    노무현 전 대통령이 대중문화 시상식과 관련,
    화제를 모으고 있다. 20대의 전폭적인지지..
    이것도 착시현상일까.

  • 15 5
    녹색공화국

    그런데 노대통령 말씀은 정확히 맞는 것 같은데요.
    건국60년 이야기는 역사도 정신도 팔아먹자는 이야기가 아닐까요?
    건국이 60년이면 독도는 일본땅이 맞네요?
    그렇다면 왜 건국을 일부러 60년밖에 안되었다고 자랑을 하고싶을까요.

  • 6 17
    ㅎㅎㅎ

    작은 슨상님 나오셨다
    자꾸 설치면 큰슨상이 가만안있을텐데.
    내 짝퉁싫다고.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