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대전-세종도 뚫려...감염자들 모두 대구 방문후 감염

대전 감염자, 자가격리 규칙 제대로 안 지켜

대전과 세종시에서도 22일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각각 발생했다. 2명 모두 대구를 방문했다가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이날 오전 시청 브리핑룸에서 긴급 회견을 갖고 “지난 21일 오후 9시 코로나19 확진환자 1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허 시장은 “이 환자는 서울에 주소지를 두고 있는 23세 여성으로 지난 13일 대구 친구집으로 여행을 갔다가 6일 이후인 지난 18일 대구에서 다시 대전 동구에 거주하는 친구집에 머무른 것으로 확인됐으며, 해외여행 경력은 없다”고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이 환자는 지난 18일부터 미열과 비염증상으로 대구의 한 약국에서 진통·해열제를 사서 하루 3번 복용해 왔으며 의료기관은 방문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그후 증상이 심해지자 18일 대전 동구보건소를 찾은 뒤 자가격리 조치됐으나, 격리 수칙을 지키지 않고 대전 최대 번화가인 중구 은행동 ‘으능정이 거리’와 대전역, 중앙로 일대 등을 돌아다닌 것으로 알려졌다.

세종시도 이날 코로나19 확진자가 1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확진자는 30대 남성으로, 전날 오후 세종시 보건소를 찾아 "최근 대구를 방문한 적이 있고, 확진자와 접촉했을 것 같다"며 코로나19 검사를 의뢰했다.

그는 이날 오전 양성 판정이 나오면서 충남 천안 단국대병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돼 격리 치료를 받고 있다.
박태견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9 개 있습니다.

  • 0 0
    -

    -----

  • 0 0
    -

    -----

  • 2 0
    다스뵈이다 100

    지난 총선때는 댓글부대가
    민주진영분열 위해 진보정당을 지지했었는데
    2020총선은 그런 조작이 바람에 게눈감추듯 사라졌다.
    왜 그럴까?
    선거법개정에서 군소정당 몫으로 배정된 비례 30석을
    가짜보수당이 차지하려고 가짜비례정당을 만들었기때문인데
    민주진영은 지역구에서 민주진영후보에게 투표해도 비례는
    진보정당에 투표해야 이런 오류를 막을수있다..

  • 0 0
    -

    -----

  • 1 0
    하나만 물어보자..

    이스라엘은 개신교가 아니라 유대교이고..
    유대교에서 개신교의 예수는 십자가상단의 팻말에 적힌대로
    자칭 유대인의 왕이라는 왕을 사칭한 정치범으로
    당시 유대인들이 로마총독에게 고발하여 로마법으로 처벌된것인데..
    도데체 이스라엘에 가서 무엇을 보려고 하는가?..
    이스라엘국기는 왜 들고 다니고?..

  • 18 0
    <대구봉쇄> 강력요망

    대구방문자가 모두 다른도시 전염
    부산 춘천 대전 세종 모두 최초 전염자가 대구 방문자들이야
    .
    .
    .
    .
    .
    .
    .
    .
    .
    .
    .
    .
    .
    .
    .
    .
    .
    .
    .

  • 1 0
    크리스천의 이름으로(이시대의 엘리야)

    이단중의 이단 신천지는 무너져라. 신천지에서 나와서 장로교등등으로 옮기세요!

    그런데 추수꾼은 천사라고 신약성경의 요한 계시록에 나왔으니 한 번 찾아 보세요.

  • 2 1
    이 순악질 빨갱이 문재앙이 시키

    동해바다에 쳐 넣어서 격리조치해라

  • 1 0
    이런 개쌍잡노무 시키 문쩝쩝이

    이시키를 얼른구속 수감해서 격리조치해라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