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박지원 "이게 레임덕의 시작. 제2의 댓글사건처럼 돼 가"

"유재수 사태, 조국 사태보다 더 중요한 문제로 갈 것 같다"

박지원 대안신당 의원은 2일 청와대의 유재수 감찰 무마, 김기현 울산시장 첩보 하명수사 의혹이 확산되고 있는 것과 관련, "이게 레임덕의 시작이다"라고 단언했다.

박지원 의원은 이날 KBS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와의 인터뷰에서 "청와대 하명이 됐다 하는데 더 제가 깜짝 놀란 것은 경찰에서 그 사이 청와대와 왔다 갔다 한 모든 하명, 울산시장에 대해서 정보사항의 자료를 울산 경찰이 (검찰에) 내버렸다는 거 아니에요. 사정의 핵심인 박형철 반부패청와대비서관이 가서 사실을 인정하고 나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권력 누수 현상"이라며 "아니, 보십시오. 청와대 반부패비서관 이거는 모든 고위 공직자나 정치인들의 정보를 가지고 있는 사람이다. 이 사람이 검찰에 가서 사실을 인정했다고 하면 이거는 중요한 레임덕 현상이다, 권력 누수 현상이다 저는 그렇게 생각을 했다"며 "그런데 지금 알고 보니까 인정하지 않을 수 없잖나. 경찰에서 검찰에다가 청와대하고 왔다 갔다 한 모든 보고하고 받은 걸 다 제출을 했다는 거 아니냐. 그렇기 때문에 (박형철) 자기도 검사인데 자료를 내놓으면서 요구를 하니까 '윗선이다'(라고 진술할 수밖에 없었다). 지금 퍼지고 있잖나"라고 반문했다.

그는 또한 "행정관, 소위 검찰 수사관이 참 불행한 길을 선택하니까 더 의혹은 증폭되고 있는 것"이라며 '백원우 특감반원'이라 불리던 검찰 수사관의 극단적 선택이 여권을 더 궁지로 몰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더 나아가 "저는 어쩐지 이게 제2의 댓글 사건이 되는 것 같다"며 "국정원 댓글 사건도 사실상 정치 개입 내지 대통령 선거 개입을 했잖나. 그렇기 때문에 증폭이 되어서 커졌는데 이것 역시 민주주의 국가에서 있어서는 안 될, 특히 청와대 사정기관의 울산시장 선거 개입 아니냐. 이렇게 볼 때 이게 별로 그렇게 쉽게 간과될 일은 아니다"라고 우려했다.

그는 유재수 감찰무마 의혹에 대해서도 "유재수 전 경제부시장 이 문제가 굉장히 어려워질 것 같다"며 "어떻게 됐든 감찰을 무마했잖나"라면서 "오히려 조국 사태보다도 이게 더 중요한 문제로 갈 것이다, 이렇게 했는데 지금 현재 뭐 검찰이 수사를 하니까 이제 지켜볼 수밖에 없다"고 탄식했다.
정진형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13 개 있습니다.

  • 1 0
    노회찬의 죽음 - 문재인과 조국

    https://youtu.be/92-g5_Mvo-k

    사진을 보면
    김지선이 조국에게 살려달라고
    매달리는 느낌

    조국의 통곡은
    범죄자가 된 자신의 신세 한탄
    ......

    URL 클릭!!
    공수처를 추진하는 의도 99.9% 이해가능

  • 1 0
    방관자

    디제이 덕분에 많이 해먹었자나.
    민주당이 의원정수 늘리는데 앞장설수 없으니,
    당신이 앞장서서 선동하시오.
    민주당에서도 다선들이 많이 불출마 하리라 보고,
    구원을 풀고 사법개혁법이나 통과하는데, 앞장서시오.

  • 2 2
    미국소고기

    좌좀들은 끝까지 발악하고 요덕으로 튈겨 ㅋㅋ

  • 4 2
    박쥐원

    내년 목포는 민주당 깃발이 휘날리게 될 것이다.

  • 4 6
    요물 박지원 입 닥쳐라

    요물 박지원 입 닥쳐라.
    레임덕 좋아하네.
    나이 쳐먹었으면
    니넘부터 물러나야지.
    원 개소리가 그렇게 많냐?

  • 1 0
    책<다니엘 임팩트>(크리스천)

    여기에 오시는 분들이 약 7000년전쯤에 우주만물을 창조하신 창조주 여호와 하나님 아버지를 믿고 천국에 가시기를 기원합니다!

  • 1 1
    `

    `````

  • 9 2
    자한당은 아무것도 안하면서..

    오히려 민생예산은 막고..
    개혁법안은 반대하고..
    단식은 의전을 받아야 하고..
    미국까지가서 매국노짓하는데..
    왜 지지율이 오를까?..
    정말 이상한것은 이런것이다..

  • 0 1
    `

    `````

  • 4 2
    협상 임박했을때 나타나는 전조의 순서

    1. 자한당 나씨가 미국으로가서 매국노같은 협상훼방을 한다..
    2. 미국 군정보부가 기원인 미국의소리(VOA)가 북한사진을 공개한다..
    3. 북미간의 말투가 싸우기직전까지 간다..
    4. 갑자기 회담예상날자가 언론에 유포된다..
    5. 상기 4가지 전조중에서 나씨의 다급한 매국노짓이 가장 신빙성있다..

  • 3 2
    백수광부

    조국과 백원우등

    이런 개쓰레기들 때문에

    문재인 정부 레임덕 오네.

    하여간 문재인은 사람보는 눈이 없구나.

  • 10 14
    레임덕 진하게 오는구나

    박지원이가 가끔 정곡을 찌르는 바른말을 한다. 김경수 댓글공작과 유재수-송철호 사건은 민주주의 국가의 근간을 파괴하는 독소이다. 즉 현 집권세력의 민주주의 관을 엿볼 수 있는 단편이다. 권력에 집착하느라 외곬이다. 그래서 공수처를 만들겠다는 것도 순수하게 안 보이고 이해찬이 망언대로 장기집권을 위한 포석으로 보인다. 그래서 통찰력있는 국민들이 반대한다.

  • 9 6
    레임덕성애자 박아무개씨

    또또 시작됐다.
    박지원 "민주당보니 레임덕 시작... 문대통령 직접 나서야" 2018.11.26 중앙일보
    박지원 "김수현, 집권4년차 같다고? 레임덕 인정하는 꼴" 2019.5.11 한국일보
    .
    .
    .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