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황교안 "당 결정 평가하는 건 적절치 않아"

오세훈의 비판에 대해선 "서울에서도 좋은 성과 내야"

황교안 전 국무총리는 14일 자유한국당이 '5.18 망언'을 한 이종명 의원을 제명시키고 김진태·김순례 의원은 징계 보류한 데 대해 "경위를 알아봐야겠지만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원론적 입장을 밝혔다.

황 전 총리는 이날 오후 대전 한밭체육관에서 충청·호남권 합동연설회 후 기자들과 만나 "우리 당에 속한 분들이 국민들에게 걱정을 끼쳐드리고 윤리위에 회부되고 일련의 과정들에 대해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윤리위의 결정에 동의하느냐'는 질문에 대해선 "당의 결정을 제가 평가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생각한다"며 "그 얘기는 지금 말씀드릴 단계는 아닌 것 같다. 지금은 당 대표 선거에 전념하겠다"고 즉답을 피했다.

그는 다른 후보들의 연설에 대해선 "나름대로 다양하게 장점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제 앞에서 연설한 분이 총 14분인데 겹무지개를 보는 것 같았다. 오히려 그런 것을 통해 한국당의 미래를 보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자신이 당대표가 되면 내년 총선에서 수도권은 필패라고 주장한 데 대해서도 "(선거를) 걱정하는 것이고 서울에서도 좋은 성과를 내야 한다"며 즉각적 대응을 피했다.
대전=강주희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4 개 있습니다.

  • 2 0
    영남이장

    안타깝게 생각한다는 황교안을 보니 참 안타깝다!
    늘 안타깝대!

  • 3 1
    교활한인간은 안젠가 철퇴를맞는다

    두드러기로군면제 - 서민의자식들한테는 불가능한얘기
    그건 그렇다치더라도 공안검사출신놈들의 공통점
    대가리속 의식구조는 7~80년대속에서 멈춰있고
    종북몰이 색깔론 인권침해 고문조작을 눈감아주거나
    방조하거나 되례뒤집어씌워 무고한궁민들을 탄압하는데
    압장서온새끼들로 아가리쳐벌리는꼬라지가 살인충동을부른다
    그리고 선거때나 일신상권력을추구할때 아양떠는쓰레기버르장머리

  • 0 0
    '

    '''''

  • 6 0
    황씨가 히틀러 나치당에 있다면

    같은 말을 했을것같다..
    당론이 유태인 학살이면..
    당의 결정을 따라야 한다고..
    뉘른베르크 재판의 전범들이
    그랬듯이..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