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개성 남북연락사무소 14일 개소. "24시간 가동"

14일 개소식후 곧바로 가동 들어가

미국의 부정적 반응으로 개소 시기가 늦춰져온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가 오는 14일 개소된다.

통일부는 12일 "남북공동연락사무소 개소식을 14일 오전 10시 30분에 개성공단내 연락사무소 청사 정문 앞에서 남북 공동 주관으로 개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통일부는 "앞으로 연락사무소는 남북관계 발전과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 완화 및 평화정착을 위한 상시적 협의·소통 채널로 정착해나갈 것"이라며 "24시간 365일 소통을 통해 남북관계를 안정적으로 관리하고 북미 간 비핵화 협의의 진전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개소식에는 우리측에서 조명균 통일부 장관과 국회, 정부, 학계, 시민단체 인사 등이, 북측에서는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장과 부문별 회담대표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개소식은 현판 제막식과 기념사, 기념촬영 등의 순으로 진행되며, 조 장관과 리 위원장은 연락사무소 구성·운영에 관한 합의서에 서명하고 교환할 예정이다.

남북공동연락사무소는 개성공단 내 남북교류협력협의사무소로 사용됐던 4층 건물에 들어선다.

개소식이 끝나면 공동연락사무소는 바로 업무를 시작한다. 통일부는 ▲교섭·연락 ▲당국간 회담·협의 ▲민간교류 지원 ▲왕래 인원 편의 보장 등의 기능을 수행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우리측 상주인원은 20~30명선이 될 것으로 알려졌다.

남측 소장은 천해성 통일부 차관이 겸직한다. 소장은 남북 사이에 주1회 열리는 정례회의와 필요한 협의 등을 진행하며 상시교섭대표로서의 역할을 하게 된다. 북측은 조평통 부위원장이 소장을 겸직할 것이라고 남측에 통보해왔다. 올해 들어 고위급회담에 대표단 일원으로 나왔던 전종수 부위원장이나 박용일 부위원장 등이 유력한 것으로 전해졌다.
최병성 기자
daum

댓글이 7 개 있습니다.

  • 1 4
    나중에

    11월 중간선거후 트럼프 변심으로
    북 공격 운운할때 남북 연락 사무소가
    공격 반대 알박기로 김정은이 이용하는거 아냐?

  • 5 0
    시간끌기

    남북공동연락사무소, 1945.08/15부터 애타게 기다렸던 공식연락창구 드디어 개소한다하니 만감이 교차합니다. 분단73년에야 연락창구, 해야 할 일들이 첩첩산중이고 방해집단의 진화된 방해책동 뚫고 민족평화에 성과내야함.민족앞에 선언하시라! 외세에 순치된 매국"프락치" 준동도 진화된행동으로 나타날것으로보여집니다. 최고교육과함께 썩은 정치인,관료집단,언론집단.

  • 5 0
    조아

    너무
    조아

  • 0 0
    '

    '''''

  • 4 1
    기차는..

    평양을 지나서
    베를린..영불 해저터널
    을 지나 런던까지 가야한다..
    물론 러시아와 미국 알라스카를
    연결하는 베링해협 터널이 생기면
    캐나다..미국..까지 갈수도 있다..

  • 2 0
    배트콩

    우리민족끼리 땅굴지도나 공유하자 그래라

  • 2 6
    111

    한국인 사용한ㄷ며 갖고 들어가는 물자는 대북제재위반이지

    미국 트럼프가 비호해서

    11월중간선거 후에 트럼프 탄핵된후에 는
    한국에 모가지 떨어지지

    대북제재위반으로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