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박지원 "MB-박근혜는 조수석은커녕 차 펑크 낸 정권"

"돕지는 못하더라도 바가지는 깨지 말아야"

박지원 국민의당 전 대표는 12일 "일부 야당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대북 운전석은커녕 조수석에도 못 앉았다'라 혹평하는 것은 과거 정권에서 남북관계를 파탄나게 한 방조 협력자들로서 무책임한 언행"이라며 자유한국당과 바른정당을 질타했다.

박지원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말한 뒤, "MB 박근혜정부는 대북 조수석은커녕 차를 펑크 내고 고장나게 해서 후퇴시킨 정권"이라고 힐난했다.

그는 이어 "강력한 제재와 대화만이 남북관계를 개선하고 북핵문제를 해결하는 길"이라며 "돕지는 못하더라도 바가지를 깨지는 말아야 합니다"라며 거듭 한국당 등을 비판했다.

한편 그는 "트럼프 시진핑 미 중 두 정상의 통화에서 '한반도 비핵화와 북핵의 평화적 해결'에 합의한 것을 환영하며 높히 평가합니다"라며 "거듭 김정은 위원장은 더 이상의 도발을 중단하고 문재인 대통령의 대화 제의에 즉각 응하라 촉구합니다"며 김 위원장에게 즉각 대화에 나설 것을 촉구하기도 했다.
정진형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3 개 있습니다.

  • 0 0
    이명박근혜

    남북대화 하고 남북관계를 개선하고 남북합의 해봐야 뭐하나
    미국 똥방구 한방에 훅 날아가는데

  • 2 0
    즐겨 찾기

    옳은 말이다

    흐 흐

  • 23 1
    노인

    오늘날이 있게만든 이명박근혜 정권..
    과연 그둘이 안보를 말할 자격있나요.
    누가뭐래도 북한은 우리나라인데 대화마져차단하고 미국 바지가랑이만잡고 미국ㅇ.로하여금 북한을 적대사하도록 부추기만 한것이 잘한즛거리냐...자한당아들아...
    김춘추가 최초로 외세룰 끌여둘여 추리민족의 피룰 흘리게한 후손들...자한당..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