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전원책-김용태 심야회동 결렬, 전원책 오후 3시 입장 발표

비대위 "금일중 결론 내릴 것", 결렬 초읽기 돌입

김용태 자유한국당 사무총장과 전원책 조직강화특별위원이 9일 새벽까지 심야회동을 가졌으나 이견을 좁히는 데 실패, 결렬이 초읽기에 들어간 양상이다. 전원책 위원은 이날 오후 3시 자신의 입장을 밝힌다는 입장이다.

전 위원은 8일 오후 8시부터 9일 새벽까지 서울 서초동 자신의 사무실에서 김용태 총장과 마라톤 협상을 벌였다. 이 자리에서는 이진곤·강성주·전주혜 위원 등 외부에서 영입된 특위위원들도 배석했다.

김 총장은 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전당대회를 포함한 스케줄에 대해 저희는 변경하기 불가하다는 말씀을 드렸는데 (전 위원이) 그것에 대해서 동의하기 어렵다는 말씀을 하셨다"며 "이같은 상황을 일단 비대위 지도부에 보고하겠다"고 회담 결렬 사실을 밝혔다.

전 위원은 회동에서 김병준 비대위원장을 원색비난하면서 자신에게 사과할 것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비대위는 이에 더이상 시간을 끌 수 없다며 금일중 최종 결론을 내린다는 방침이다.

전 위원은 이날 오후 3시 열리는 조강특위 회의에서 자신의 입장을 밝힐 예정이어서, 양자 결렬은 초읽기에 들어간 양상이다.
강주희 기자
daum

댓글이 2 개 있습니다.

  • 2 0
    ㅋㅋㅋㅋ

    너무 조으다~ 조아~ ㅋㅋ

  • 1 1
    리재명 대통령

    문쩝쩝이는 하늘이 내리신 메시아다

    모두 일어나서 경배할지다

    문쩝쩝이의 낙하산 공수부대들이 바끄네때보다 더 많타는 것은 먼 뜻인가

    이존만한 개새퀴도 별수 없단말씀 리재명이 대통령이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