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보는 다른 눈 "뷰스앤뉴스"

Views&News

메뉴


기능


정치정당

박준영 파문, "호남의 文 몰표는 충동적"

朴 "박근혜 믿는다"에 민주당 "총리 그렇게 하고 싶나"

2013-01-08 17:26:36
민주통합당 소속인 박준영 전남지사가 8일 호남의 문재인 몰표에 대해 "무겁지 못했고 충동적인 선택"이라고 말해 민주당과 호남이 강력 반발하는 등 파문이 일고 있다.

박근혜 새정부의 총리 하마평에 오르고있는 박준영 지사는 이날 광주 MBC라디오 '시선집중 광주'와의 인터뷰에서 대선후 호남 고립이 우려된다는 진행자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그는 "시도민들이 스스로 선택한 결과"라며 "무거워져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때 그때 감정에 휩쓸리거나 어떤 충동적인 생각 때문에 투표하는 행태를 보이면 전국하고 다른 판단을 하게 된다"며 거듭 호남 선택을 감정에 휩싸인 충동적 선택으로 규정했다.

그는 더 나아가 "김대중 대통령처럼 이 지역 출신으로 오랫동안 지지를 해 준 값어치 있는 분이라면 호남인들이 압도적인 지지를 했어도 그럴만하다고 얘기했을 것"이라며 "그렇지 않은 상태에서, 호남인 스스로 정치를 잘못했다고 평가한 세력에 대해서 몰표를 몰아준 것은 다시 한번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 지역발전 측면에서 좋은 투표행태는 아니다고 많은 사람들이 지적한 것에 공감하지 않을 수 없다"고 덧붙였다.

그는 특히 친노세력에 대해 "참여정부는 실패했다. 갑작스런 노무현 대통령의 서거로 국민들은 동정은 했지만 지지는 아니었다. 그것을 착각해 선거를 치렀다"고 비판한 뒤, "지난 대선에는 참여정부에 종사한 사람들이 출마 안했으면 했는데 거슬러 올라갔다. 국민들이 얼마나 무섭고 냉정한지를 인식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민주당 패인에 대해서도 "과거 민주당이 보여줬던 행태가 불안했으며 그것 때문에 국민들이 표를 안줬다. 국민들의 깊은 마음을 읽지 못했고 자성이 없었다"면서 "민주당은 좀 무거운 당이 돼야 한다. 너무 가볍다고 생각한다"며 거듭 친노를 힐난했다.

반면에 그는 DJ 가신인 한광옥·한화갑 전 의원의 박근혜 지지에 대해선 "평소 존경했던 분들로 그분들의 선택을 존중하며 중요한 역할을 하기를 바란다"면서 "민주당내에서 그분들의 역할이 없고, (민주당) 패권주의 때문에 그분들이 그러한 선택을 내렸다"고 감쌌다.

그는 박근혜 당선인에 대해서도 "박 당선인이 약속을 잘 지키는 정치인이기 때문에 희망을 갖고 있고, 믿는다"고 강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그는 더 나아가 "선진국으로 도약할 기회를 가졌다"며 "앞으로 차분하게 국가를 경영한다면 선진국이 될 좋은 기회가 온다. 누가 리더가 되느냐와 상관없이, 국제 사회가 그렇게 가고 있다. 단결해서 어려움을 극복하고 기회를 잘 활용하면 선진국이 될 것"이라고 박 당선인 중심의 단결을 호소하기도 했다.

민주당은 당연히 발칵 뒤집혔다.

민주당과 전남북·광주 3개 시도당은 합동논평을 통해 "매우 유감스러운 발언"이라며 "개인 차원의 이 시각이 옳고 그름을 떠나 너무나 충격적이다. 민주통합당 소속 광역단체장이란 분이 이렇게도 호남의 선택을 잘못이라고 규정하며 몰아붙일 수 있는지 믿을 수 없다"고 강한 배신감을 나타냈다.

이들은 "박 지사는 지난 십 수 년 동안 전남의 수십만 당원들로부터 전폭적인 사랑과 지지를 받아 온 지역의 어른이 아니던가. 그 후광을 얻어 별 어려움 없이 쉽게 3선 단체장에 오른 지도자가 아니던가"라고 반문한 뒤, "정작 그런 인물이라면 달라야 한다. 사적·감정적 차원의 시각과 공적·이성적 차원의 발언을 구별할 수 있어야 마땅하다. 그럼에도 박지사는 어깃장을 놨다. 국가와 민족, 지역의 앞날을 위해 고뇌하고 스스로 선택한 호남인들의 가슴에 비수를 꽂고 뒤통수를 친 격이라 아니할 수 없다"고 맹질타했다.

이들은 "그 발언을 하게 된 배경이 무엇이며 그 저의가 과연 무엇인지 의심의 눈초리를 거둬들이기 힘들다는 판단이 선다"며 총리가 되기 위한 추파가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한 뒤, "따라서 박 지사는 호남과 호남인의 가슴에 대못을 박은 데 사과해야 한다"며 즉각적 사과를 촉구했다.

3선으로 더이상 도지사를 할 수 없는 박 지사는 MB정권때 4대강사업 적극 지지 입장을 밝히는 등 민주당 당론과 배치되는 어깃장을 놓아 논란을 빚어왔다. 그는 지난해 민주당 대선 경선후보에 출마했다가 세불리로 중도에 사퇴한 전력도 있다.
최병성 기자 Top^
<저작권자 ⓒ 뷰스앤뉴스 무단전재 - 재배포금지>


댓글이 220개 있습니다
※ 독자들께서 채우는 공간입니다. 가급적 남을 비방하거나 심한 욕설, 비속어, 광고글 등은 삼가 주시기 바랍니다.
※ 입력글자수 제한 : 0 / 200자
작 성 자:
비밀번호:
등 록

썩은 동았줄똥 변절자 말로 길거리 다니는 잡놈 개만도 못한 부끄러운 행태 오호라 슬프도다 친일 앞잡이보다 더러운인간 역시 중앙일보출신 기자답구먼 2013-01-12
수정 | 삭제
신쥐종세력 아 박쥔영 김쥐하와 함께 변절의 대명사가 되었네 2013-01-10
수정 | 삭제
??? 문재인에게 목숨바쳐 충성한 전라도 는 왜 그랫을까 그것이 궁금하다 2013-01-10
수정 | 삭제
  • 찬성
    1
  • ☞ 댓글쓰기
    댓글이 220개 있습니다
    ※ 독자들께서 채우는 공간입니다. 가급적 남을 비방하거나 심한 욕설, 비속어, 광고글 등은 삼가 주시기 바랍니다.
    ※ 입력글자수 제한 : 0 / 200자
    작 성 자:
    비밀번호:
    등 록

    썩은 동았줄똥 변절자 말로 길거리 다니는 잡놈 개만도 못한 부끄러운 행태 오호라 슬프도다 친일 앞잡이보다 더러운인간 역시 중앙일보출신 기자답구먼 2013-01-12
    수정 | 삭제
    신쥐종세력 아 박쥔영 김쥐하와 함께 변절의 대명사가 되었네 2013-01-10
    수정 | 삭제
    ??? 문재인에게 목숨바쳐 충성한 전라도 는 왜 그랫을까 그것이 궁금하다 2013-01-10
    수정 | 삭제
    잘한다 맞는말 공감이 간다. 2013-01-10
    수정 | 삭제
    들어라 박준영 너 이노옴 이런 자발적인 내시들이 앞으로 얼마나 더 나올려나 대한미쿡에서 노처녀의 푸들이 얼마나 더 나올려나 A E C8 이런작자가 전남 도지사라는게 이런넘을 도지사로 뽑은 내 손목아지를 뽑아버리고 싶구나 2013-01-09
    수정 | 삭제
    돌비단 박준영!
    박: 박치기로 제머리 받는 것도 아니고.
    준: 준수하지도 똑똑하지도 못한 너를 뽑아 준 것은
    영: 영호남 이간질 시키라고 한게 아닌데...
    전라남도 도민들에게 부끄럽지도 않은가?
    그대같은 비겁자가 민주당에 있다는게 내가 당원인게 부끄럽구나...
    그정도해서 국무총리 되겠냐? 조금 더 벗고 덤벼야지 !!!!
    2013-01-09
    수정 | 삭제
    구제역 이런 개나 소나 돼지나 염소나 닭이나 걸리면 암매장 하는 구제역이 이런넘 한태 걸려야 하는데 2013-01-09
    수정 | 삭제
    정하영 병신같은늙은이야 니부터되돌아보고말해라 2013-01-09
    수lass="ArticleVReplyName">돌비단
    박준영!
    박: 박치기로 제머리 받는 것도 아니고.
    준: 준수하지도 똑똑하지도 못한 너를 뽑아 준 것은
    영: 영호남 이간질 시키라고 한게 아닌데...
    전라남도 도민들에게 부끄럽지도 않은가?
    그대같은 비겁자가 민주당에 있다는게 내가 당원인게 부끄럽구나...
    그정도해서 국무총리 되겠냐? 조금 더 벗고 덤벼야지 !!!!
    2013-01-09
    수정 | 삭제
    구제역 이런 개나 소나 돼지나 염소나 닭이나 걸리면 암매장 하는 구제역이 이런넘 한태 걸려야 하는데 2013-01-09
    수정 | 삭제
    정하영 병신같은늙은이야 니부터되돌아보고말해라 2013-01-09
    수정 | 삭제
    ㅁㅁㅁㅁ [아래 링크에 등장하는 민주당 의원들 청산해야 민주당 집권할수 있다, 사진있음]
    문재인 당선은 참여정부 5년 연장이라 생각했기때문에 이명박심판이 안먹힌것,
    이번 선거 분석해보면, 참여정부에 치떠는 진보 또는 중도인사가 50만명 이다. 박근혜 50만표만 문재인한테 왔으면 이긴선거.
    http://blog.daum.net/anti-kufta/16905055
    2013-01-09
    수정 | 삭제
    간신배 김대중 대통령 돌아 가시고 어찌하여 호남에는 간신배만 늘어가는가 슬프다 민주당이여 빨리 정신 차려라 출당 조치하라 자존심을 지켜라!! 2013-01-09
    수정 | 삭제
    충동적 생각 18대 대선에서 표출된 호남 민심을 '충동적 생각'이라고 발언한 데 대해 지역민들이 분노하고 있다. 감히 종이 주인에게 이런 말을 하는 것은...
    박준영 전남지사 도민이 잘못 뽑았나봐요..국민소환요청.
    2013-01-09
    수정 | 삭제
    갸 아직도 살아있나 지금쯤 속보가 떠야 하는데.. 2013-01-09
    수정 | 삭제
    박준영지사, 이 순간에 전혀 도움 않되는 코멘트로 울분을 터트리지 못한 호남유권자에게 염장지르냐?
    어떻게 지사자리를 꿰차고 있나. 지사자리 내려놓고 새누리당으로 변신,
    가능한 빨리 결정해라.
    2013-01-09
    수정 |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