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민주당의 한덕수 인준 환영. 여야 협치하겠다"

대통령실도 "고맙다" 반색

2022-05-20 18:02:26

국민의힘은 20일 더불어민주당이 한덕수 국무총리 인준안을 가결키로 당론을 정한 데 대해 "환영한다"고 반색했다.

허은아 국민의힘 선대위 대변인은 구두논평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향후 국정운영의 수레바퀴가 원활히 굴러갈 수가 있게 되어 다행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오늘 민주당이 ‘국무총리 인준안 가결’로 화답하였기에, 국민의힘은 여야 간 협치 정신을 윤석열 정부 동안 이어 나갈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윤석열 대통령은 첫 시정 연설부터 의회주의를 강조했다"며 "어렵게 윤석열 정부 내각 완전체를 이룬 만큼 산적한 민생현안과 불안한 국제 정세의 파고를 현명하게 헤쳐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대통령실도 민주당의 전격적 가결 결정에 놀라움을 금치 못하는 분위기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오전까지만 해도 민주당 기류가 부결 쪽이어서 걱정이 많았는데 가결로 결론을 내 다행"이라며 "향후 윤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고마움을 표시했다.
Copyright ⓒ 2006-2024 Views&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