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국민의힘, 보궐선거 후보 검증 ‘시민검증위’ 설치

“성비위-갑질 등 후보자 도덕 검증 철저히 할 것"

국민의힘은 29일 내년 4월 보궐선거 후보자 검증을 위해 시민검증위원회를 운영하기로 하는 등 보선 준비에 본격 착수했다.

국민의힘 '4.7 재-보궐선거 경선준비위원회'는 이날 오후 5차 회의를 갖고 “당헌당규 상의 결격 사유 외 권력 남용, 성비위, 갑질, 파렴치한 행위 등 공직후보자로서 부적절한 사안을 검증하기 위한 ‘시민검증위원회'를 별도로 설치, 운영함으로써 후보자에 대해 도덕적 검증을 철저히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경선은 예비경선과 본경선으로 나눠 2차례 실시, 본경선에 진출하는 후보자는 5명 이내로 결정했다.

예비경선에는 여성, 청년, 정치신인, 중증장애인에 대해 가산점이 적용된다.

경준위는 "경선 과정에서 시민평가단을 구성-운영하기로 했다”며 "시민평가단의 구성 및 운영에 관한 구체적 사항은 추후 논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지율 기자

댓글이 0 개 있습니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