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조국 "강제수사 경험 국민 심정 절실히 느껴"

"마음 다잡고 법무장관 소임 다할 것", 야당의 사퇴 요구 일축

조국 법무부 장관은 23일 검찰이 자택을 압수수색한 것과 관련, "강제수사를 경험한 국민들의 심정을 절실하게 느끼고 있다"고 강한 유감을 나타냈다. 조 장관은 이날 오후 퇴근길에서 현직 법무부장관이 최초로 압수수색을 당한 데 대한 심경을 묻는 취재진 질문에 "특별히 드...

검찰, 조국 방배동 자택 전격 압수수색

법원, 영장 발부. 검찰, 조국 부인 외에 조국 정조준

연대, "위안부는 매춘" 류석춘 강의 중단. 징계 착수

류석춘 "내 동의없이 녹음해 외부에 유출하다니"

BEST 클릭 기사

  1. 박지원 "민심 급속도로 바뀌어 '애프터 조국' 걱정"
  2. [알앤써치] 황교안 26.8%, 이낙연 20.7%, 조국 12.3%
  3. 홍준표 "나경원, 말로만 하지말고 아들 이중국적 여부 밝히라"
  4. 심상정 "데스노트서 조국 뺀 것, 청년들에 송구"
  5. 검찰, 조국 방배동 자택 전격 압수수색
  6. 구미시장, 93세 독립운동가 종손에 막말-삿대질
  7. "조국 자택 PC서 조국 딸, 서울대 인턴증명서 파일 발견"
  8. 조국 "강제수사 경험 국민 심정 절실히 느껴"
  9. 설훈 "대학생 1%만 참여"에 야당들 "또 청년 조롱"
  10. 나경원 "라치몬트 산후조리원 2000년 설립, 내 아들은 97년생"

뷰스 경제광장

OECD, 올해 한국 성장률 전망치 2.4→2.1%

뷰스 국제광장

트럼프 "김정은과 올해 안에 만날 것", 연일 러브콜

미디어마당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