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국회 법사위, 조국 청문회 '증인' 합의 안돼 의결 불발

한국-바른미래 증인 13명 요구. 5일 다시 논의하기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는 4일 여야 원내대표가 합의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개최를 위한 실무협상을 벌였으나 증인 채택에 합의하지 못해 의결이 무산됐다.

여상규 국회 법사위원장은 오후에 전체회의를 열고 "오늘 인사청문회 실시계획서 채택의 건과 자료제출 요구의 건, 증인-참고인 채택의 건, 이 세 건에 대해 논의해서 일괄가결하도록 하겠다"며 말했다.

이에 송기헌 민주당 간사는 "청문회를 할 때마다 청문회 채택의 건을 처리한 후 증인채택은 간사 간 협의에 맡겼다"며 "왜 묶어서 하려고 하는지 이해가 안 된다"고 반발했다.

이후 세 건의 일괄처리를 주장하는 한국당과 청문회 채택 건을 먼저 처리하자는 민주당의 논쟁이 한참 이어졌고 여 위원장은 "그러면 지금 간사들끼리과 증인채택 관련해서 합의를 하고 회의를 다시 개의하겠다"고 정회를 선포했다.

송기헌 민주당 간사와 김도읍 한국당 간사는 정회 후 증인채택을 놓고 논의를 이어갔지만 결국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김도읍 간사는 "저희가 증인을 93명에서 25명으로 추렸고, 이후 바른미래당과 저희가 동의한 명단 13명으로 추렸고, 저쪽에서 제시하는 증인에 대해 저희랑 바른미래당이 3명은 동의한다고 했는데 송기헌 간사는 당에 가서 의논해 보겠다고 하고 헤어졌다"고 전했다.

송기헌 간사는 "오늘은 더 이상 협의가 없다. 내일 아침에 보기로 했다"고 말했다.

한국당이 신청한 증인은 윤순진 서울대 환경대학원 교수, 장영표 단국대 의대 교수, 노환중 부산의료원장, 최성해 동양대 총장 등이다.
강주희, 정진형 기자

댓글이 9 개 있습니다.

  • 1 0
    등신진태

    야 이런 넘들을 처리하기엔

    개작두도 너무 힘들겠다.

    여봐라

    오토개작두를 대령하라!

    냐하하하

  • 0 0
    `

    `````

  • 0 0
    `

    `````

  • 0 0
    `

    `````

  • 2 0
    총장말은 장부가없어서 확인해줄수없다

    였고..기사내용은 표창장이 위조됐다는 의혹인데..
    총장의 발언과 기사는 의미가 천지차이다..
    만일 기사가 총장의 말을 왜곡 전달했다면
    고발대상이 될것같다..
    그리고 검찰이 표창장을 압수수색해서 가져온것인가?
    그게 아니면 어디서 입수한것인가?..
    검찰이 표창장원본을 만들어서 가져온게 아니라면..

  • 0 0
    `

    `````

  • 0 3
    111

    나경원가서 합의 보겟지

  • 0 1
    터질거 이미 다 터졌는데 왠 뒷다마

    국민의식수준을 못따라오는 여야 정치권
    늬덜만 없으면 나라가 좀 편할듯하다만...

  • 6 0
    역지사지

    억지...
    증인 50여명을 하루에 다
    불러서 소화시킬 수 있냐?
    후보 검증이 아니라...망신
    주기 청문회지.정신차려라
    야당!~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