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정두언 "40~50명 탈당? 전혀 가능성 없는 얘기"

"홍문종 어차피 공천 못받아", "황교안 결단 내려야"

정두언 전 의원은 14일 홍문종 자유한국당 의원이 연말에 40~50명의 의원이 동반탈당할 것이라고 주장한 데 대해 "너무 지나친 얘기죠. 누가 그렇게 나가겠어요. 나가서 누가 당장 되겠어요?"라고 일축했다.

정 전 의원은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하며 "전혀 가능성이 없는 얘기"라고 깔아뭉갰다.

그는 이어 "공천 탈락한 사람들이 몇 명 가겠죠. 그런데 가가지고 신당이 됐든 대한애국당이 됐든 지역구에서 당선될 확률은 거의 없죠"라며 "그러니까 40-50명이 누가 나가겠어요. 말이 안 되는 얘기"라고 덧붙였다.

그는 홍 의원 자체에 대해서도 "홍문종 의원은 지금 사학재단 뭐 금품 문제 때문에 재판을 받고 있다. 당헌당규상에 따르면 당원권 정지가 돼야 돼요, 윤리위를 열어서. 그런 얘기는 다시 말해서 공천을 받을 수가 없단 얘기거든요. 어차피 공천을 못 받는 분이에요, 이분은"이라며 "이 한 분의 말에 너무나 많은 사람들이 큰 의미를 부여하는 거 같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그는 그러면서 황교안 대표에 대해 "황교안 대표가 뭔가 결단을 내려야 될 시간이 올 거 같다"며 "집토끼는 결국 어디 도망가지 않아요. 집토끼가 뭐 민주당 찍습니까? 그러니까 거기서 결단을 내려서 저기 산토끼를 잡아올 방법을 강구를 해야 되고. 또 예를 들어서 대한애국당이나 뭐 신당이 생길지 모르지만 표를 가져간다 해도 그건 미미한 표고 오히려 당을 제대로 추스리고 제대로 모양을 갖췄을 때 올 수 있는 중도표들이 더 많다고 생각한다"고 조언했다.

그는 구체적으로 "우리가 말은 골수 친박이라고 그러지만 그때 정말 유치한 행동을 벌였던 의원들 많거든요. 진박 마케팅 해서 차마 중학생들도 유치하다고 할 정도로 유치한 일들 많이 벌였는데, 그런 의원들은 정리를 하고 넘어가야죠"라고 덧붙였다.
강주희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17 개 있습니다.

  • 1 0
    가능성 있다

    대구 경북 사람들은 나경원 황교활 가지고는 박근혜 구할 수 없다고 본다.
    박근혜 구할 당은 조원진 당 뿐이 없다고 판단할 것이다.
    의리에 죽고사는 영남인 들은 더 더욱 그럴 것이다.
    그렇다면 경북 대구 국회의원들은 당선되기 위해서는 당연히 자한당을 탈당해야 된다. 이미 나경원 황교활 자한당은 대구 경북과는 인연이 없다.
    자한당은 내년 총선에서 사라질거다.

  • 0 0
    '

    '''''

  • 1 0
    다스뵈이다66-제일모직삼성물산사기합병

    1. 유령회사 제일모직바이오 3조추가
    삼성바이오가 6조인데 부채3조 누락시켜 3조추가
    에버랜드 부동산개발계획으로 2조추가(합병후계획취소)로
    제일모직 21조 가치중 40%(8조)는 가짜
    2. 삼성물산의 핵심인 삼성레미안에서 3조가치 축소
    삼성물산의 여유자금 1.8조도 누락하여 총 5조가치를 축소
    3. 제일모직주식가치를 삼성물산의 3배로 사기합병..

  • 2 0
    다스뵈이다66-김원봉-광복군-국군창설

    이 팩트이며..
    김원봉의열단->조선의용대->조선의용대의 주류는 광복군->국군창설..
    이것이 대한민국의 정통성이므로
    황씨가 일제 간도특설대..에서 항일독립군을 잡으러 다닌
    백선엽이 국군의 효시라고 말하는것은..
    1919년 31운동->상해임시정부의 김원봉->조선의용대의 광복군->국군..
    으로 이어지는 대한민국의 정통성을 부정하는것이다..

  • 2 0
    다스뵈이다66-경기악화보도는거짓말이다

    1. 국민총처분가능소득은 계절증감하는데
    감소한때를 예로들어 소득감소로 왜곡하고
    소득이 증가하면 소비증가로 저축율이 낮아지는데
    경기하락징조로 왜곡한다.
    소득양극화때->소비감소->저축율상승으로
    상품이 안팔리면 경제공황이므로 저축율감소는 오히려
    소득분배가 좋아진 증거다.
    2. 이자보상비율은 기업수익이 이자비용의 몇배인가인데
    5배이상으로 기업안정성도증가했다..

  • 0 0
    '

    '''''

  • 0 0
    뭘 정리하고 넘어가

    그런 우원들이 가장 딴나라당스러운데
    지금 굴러온 돌이 박힌 돌 뽑자는 거야?
    어이 문종이 50명 델꼬 존 당 하나 맨들어 봐

  • 8 0
    안나간 놈들도 당선 희박 ㅋㅋㅎㅎ

    나가든 남든 당선 확율 거의 없 --------------당!

  • 0 0
    '

    '''''

  • 12 1
    자한당은 국회마비시켜 유치원3법을막는

    것이 목적이다..한국국가부채는 GDP의 35.9%인데
    유럽은 60-80%정도 유지하므로
    한국국가부채를 45%로 유지한다면
    170조의 추경예산이 가능하며..
    반대할 근거가 없는데도..
    자한당은 6조추경도 반대한다..
    결국 자한당의 국회마비 목적은 한국경제가
    망하기를 바라는것뿐이다..

  • 0 0
    '

    '''''

  • 5 0
    국회의원 600명이고 정당이 많으면

    자한당이 추경 발목잡고
    민생경제를 인질로 삼을수 없게된다..
    그래서 자한당이 선거법개정을
    극도로 무서워하는것이다..

  • 5 0
    분당할수 있는것은 연동형비례 때문이다

    과거에는 정당에서 공천시비로 탈당하면..
    맨땅에 헤딩하는식이 었는데
    연동형 비례대표제가 통과되면 소수정당도
    정당지지율에 따라서 의석을 배정받을수 있으므로
    연동형비례대표는 오히려 민주당에게 불리할수도 있지만
    자한당이 반대하는이유는 자한당의 분당가능성도 높아지기
    때문이다.
    물론 연동형비례대표는 통과되야하며 국회의원은 600명으로
    늘려야한다..

  • 7 0
    70 꼴통

    아래 두언이를 민주당 공천운운하는분 참 답답하네요,
    당신이 해찬이도 아니구 ,글구 정두언 야는 원래는 한나라당아닌가요 잊지마시요,지금이야 자망당을 아주 가끔씩 비판이야 하고 있지만 그가 하는 이야기 잘 분석하면 그의 근본이 어디에 속해있는지 잘 간파들하소,근본은 못 속이죠,자망당을 비판하면서 한편으론 감싸는 그의 어휘 선택을,이자도 자망당 간판이 필요하다는

  • 0 0
    '

    '''''

  • 10 1
    그려,당신 말이 맞아

    허나 우리의 기대는, 저 놈들 왕창 깨지는거란 말야. 그런 묘책 좀 시원하게 밝혀보시오!
    그럼 정의원 민주당 공천에 앞장서리이다.

  • 4 2
    건전보수

    정두언의 예측이 늘 틀리던데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