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정신과 진료받던 환자가 의사 살해

서울대형병원서 신경정신과 진료 중 흉기 휘둘러

서울 대형병원에서 진료 상담을 받던 환자가 의사를 공격해 숨지게 한 사건이 벌어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1일 서울 종로경찰서에 따르면 박 모(30) 씨는 이날 오후 5시 44분께 종로구 한 대형 병원 신경정신과에서 진료 상담을 받던 중 의사에게 흉기를 휘둘렀다.

박 씨는 상담실에서 흉기를 휘두르기 시작했고, 피해자가 도망치자 뒤쫓아 나가 3층 진료 접수실 근처 복도에서 가슴 부위를 수차례 찔렀다.

흉기에 찔린 의사는 중상을 입은 상태로 응급실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으나 오후 7시 30분께 끝내 숨졌다.

경찰은 이 병원 간호사로부터 112신고를 받고 출동해 박 씨를 현장에서 검거했다.

경찰은 박 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범행 경위와 동기 등을 조사 중이며, 내달 1일 피해자의 시신에 대한 부검 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댓글이 12 개 있습니다.

  • 0 0
    '

    '''''

  • 0 1
    오세훈 나경원 홍준표..

    자한당은 오나홍 체제..
    어감이 약간?이상해도..
    어찌보면 가장 잘맞다..

  • 0 0
    '

    '''''

  • 0 2
    김성태 약력

    1958년 경상남도 진주시 출생..
    사우디아라비아 파견 건설 노동자였고..
    KT에 입사하여 노동조합 간부를 역임..
    (KT 가짜보수인맥과 입사청탁조사가 가장 궁금하다..)

  • 1 0
    시민

    명복일 빕니다!
    그래도
    이건 아니다!
    사람을
    그리 죽을순 없다
    가해자
    반드시. 중형이상으로 다스려야. 한다!

  • 0 0
    '

    '''''

  • 0 2
    김성태 약력

    1958년 경상남도 진주시 출생..
    사우디아라비아 파견 건설 노동자였고..
    KT에 입사하여 노동조합 간부를 역임..
    (KT 가짜보수인맥과 입사청탁조사가 가장 궁금하다..)

  • 2 0
    ㅋㅋ

    좌좀들은 이런일이 마니 생길수록 떡돌린다

  • 0 0
    '

    '''''

  • 0 2
    김성태 약력

    1958년 경상남도 진주시 출생..
    사우디아라비아 파견 건설 노동자였고..
    KT에 입사하여 노동조합 간부를 역임..
    (KT 가짜보수인맥과 입사청탁조사가 가장 궁금하다..)

  • 0 0
    '

    '''''

  • 2 1
    내 일생 친문친박 전멸을 위하여

    사형이 답이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