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전원책 "김병준의 인사청탁이 갈등의 시작이었다"

"내가 현실정치 할 사람도 아닌데 뭐가 안타깝겠나"

자유한국당 조직강화특별위원에서 해촉된 전원책 변호사는 9일 '김병준 비대위원장이 조강특위에 특정인사를 넣어달라고 요구했냐'는 질문에 "그때가 갈등의 시작이었다"며 그런 일이 있었음을 밝혔다.

전 변호사는 이날 오후 서울 마포구 동교동 자택 앞에서 만난 기자들의 질문에 이같이 답하며 "처음 약속과 너무 달랐다"며 김 위원장을 비판했다.

그는 그러면서도 "잘못하면 폭로를 하거나 비방하는 것밖에 되지 않으니 조심해야 될 부분이 있는 것 같다. 정도를 걷기가 참 힘이 든다"며 "며칠 안으로 입장을 정리하겠다. 더 얘기하면 내가 소인배가 된다"고 덧붙였다.

그는 김 위원장 등 비대위가 자신의 전당대회 연기 주장을 일축한 데 대해서도 "내년 2월말 전당대회를 하자는 것은 다음달 15일까지 현역의원 물갈이를 마치라는 말이다. 인적쇄신을 하지 말라는 말과 똑같지 않느냐"며 "내년 2월말 전당대회를 하자는 얘기는 나를 하청업체로 취급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김용태 사무총장이 문자메세지로 해촉 사실을 통고한 데 대해서도 "이슬람에서는 율법이 바뀌어 이혼하는 것도 문자메시지로 세번 '나는 너와 이혼한다'고 보내면 이혼이 성립된다고 하던데 한국에서도 드디어 문자로 모든 걸 정리한다는 걸 알게 됐다. 놀라운 일"이라고 비꼬았다.

그는 "내가 생각하는 것은 여전히 한국당 보수정당의 재건이도 마음 둘 곳 없는 보수층이 기대하는 면모 일신된 정당인데, 그게 무너진 것 같아 참 가슴이 아프다"면서도 "월급 받는 자리도 아니고 현실정치를 할 사람도 아닌데 뭐가 안타깝고 섭섭하겠냐, 전혀 그런 거 없다"고 말했다.
강주희 기자

관련기사

댓글이 9 개 있습니다.

  • 0 0
    '

    '''''

  • 0 0
    정세현 전 통일부장관 특강

    <미국중간선거 이후 한반도 정세>
    선개방 후수교는 베트남식
    선수교 후개방은 중국식
    미국-북한수교는 중국방식인데
    미국-북한 수교후..평화협정으로 경제개방하는것
    이것은 트럼프외교의 중심축이므로 중단할수없다..
    https://podty.gslb.toastoven.net/meta/episode_audio
    /494072/186223_1541852251132.mp3

  • 0 0
    적폐

    썩었어. 썩어....
    더 썩어서 거름으로라도 쓰세요...

  • 6 0
    적폐*참수

    나라팔아처먹을 친일친미 반민족 쓰레기 역적당 관심없응께 내눈앞에서 사라져줘

  • 0 0
    '

    '''''

  • 0 0
    다스뵈이다 38

    석유부국인 베네주엘라대통령 차베스가 양극화해소정책을
    했는데..미국은 베네주엘라에서 석유수입하다가
    모래층에서 석유채굴하는 셰일석유로 수입을 대체하면서
    베네주엘라에 경제압박을 하고있다..최저임금과는 무관
    https://podty.gslb.toastoven.net/meta/episode_audio
    /41512/partner_1541764495474.mp3

  • 12 0
    그럴줄 모르고 들어갔더냐?

    문자로 짜르는 놈이나 그 밑에 기어들어가 뭐 하겠다는 놈이나 다 똑같에.

  • 7 0
    횡설수설

    지금 한국당 재건은 고사하고 전원책 본인의 하드웨어부터 교체해야 할 판인데 뭔 소린지~ 전원책같은 그런 고물자가 된 브레인으로 지금 첨단정보화 소프트웨어를 어떻게 가동시켜서 재건을 할 건데? 그 자체가 블랙코미디여~~

  • 0 0
    내 일생 친문친박 전멸을 위하여

    페미민국을 개조할 수 있는 기회였큰데 아깝군.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