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예결위, '일자리-경협' 자료 제출 공방에 30분만에 정회

한국당 "기재부, 일부러 자료제출 늦춰", 항의 후 퇴장

9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야당이 기획재정부의 일자리-남북경협 관련 예산자료 제출 지연을 문제삼으면서 개의 30분만에 정회했다.

예결위 자유한국당 간사인 장제원 의원은 이날 오전 예결위 전체회의에서 의사진행발언을 통해 "일자리-남북경협 (예산자료를) 16개 상임위별로 줘야 예결소위가 원활히 진행되는데 기재부가 전혀 협조를 안한다"며 "시간이 갈수록 (예산안 처리) 법정시한이 모자란 우리에게 시간끌기로 나온 것인가"라고 포문을 열었다.

이에 대해 김용진 기재부 2차관은 "(야당이 말한) 자료는 각 상임위원회 안의 예산들을 추출해 (주제별로) 분류해달라는 취지로 안다"며 "그러려면 지금 전체 부서의 예산을 재분류해야하는 상황"이라며 제출 지연 이유를 해명했다.

그러자 장 의원은 "일자리 예산에 대한 현미경심사를 회피하려는 의도가 있다고 본다"며 "일자리예산이 23조5천억원이라고 그렇게 홍보해놓고 그걸 재분류 작업을 해야한다? 정회해달라. 기재부에게서 확실한 얘기를 듣지 않고는 회의 진행을 못하겠다"고 반발한 뒤 자당 예결위원들과 회의장을 박차고 나갔다.

그러자 더불어민주당 간사인 조정식 의원은 "기재부와 관련해선 자료가 방대하니 정리해서 제출하는 것을 예결소위 심사 전까지 하겠다는 말이 있었기 때문에 그렇게 충실히 하면 된다고 본다"며 "그걸 또 제기하면서 과도하게 요구하는 건 오늘 회의를 파행시키기 위한 의도"라며 한국당을 질타했다.

같은당 박용진 의원도 "저렇게 자료를 안 준다는 것도 아니고, 자기 뜻대로 나간다면 어떡하나"라며 "정회하고 나가면 다른 의원들이, 국회가 돌아가는 것을 마비시키는 거다. 이런 파행 전략에 따라가면 안 된다"고 가세했다.

반면 바른미래당 간사인 정운천 의원은 "다음달 2일까지 예산안 심사가 마무리되어야 한다. 민주당만 심사한다면 모르겠지만 상대를 배려하는 마음이 있어야 한다"며 "시간을 주면 제가 설득해 빨리 회의가 진행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정회를 요청했다.

결국 한국당 소속 안상수 예결위원장이 30분간 정회를 선포하면서 예결위는 11시께 회의를 이어갈 수 있었다.
정진형 기자
daum

댓글이 5 개 있습니다.

  • 0 0
    '

    '''''

  • 0 0
    다스뵈이다 38

    석유부국인 베네주엘라대통령 차베스가 양극화해소정책을
    했는데..미국은 베네주엘라에서 석유수입하다가
    모래층에서 석유채굴하는 셰일석유로 수입을 대체하면서
    베네주엘라에 경제압박을 하고있다..최저임금과는 무관
    https://podty.gslb.toastoven.net/meta/episode_audio
    /41512/partner_1541764495474.mp3

  • 0 0
    평화협정전에는 분명히..

    군사정전상태고..한마디로 전쟁중인데..
    미국이 북한에 국가기밀리스트를 제출하라고
    한것은 무슨 경우없는 짓인지..말하는 사람이
    없다..문정인 통일외교안보 특보 빼고는..
    외교는 문서와 명분으로 하는것인데
    명바기는 UAE원전수주때 한국군 끼워팔고..
    박정희는 한일협정때 일제 피해배상금 유용하여
    일본이 피해배상 안하는 명분을주고
    박근혜는 그것을 강화했다..

  • 0 0
    자한당은 일본 자민당의 부속단체인가?

    [2018-09-20 뉴시스]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일본 자민당의 정권복귀와 아베총리 중심의 자민당 우위체제 구축'
    자유한국당 정당개혁위원회 공개 간담회에서 나경원, 김석기 의원과
    박철희 서울대 국제대학원 교수가 대화를 나누고 있다.
    http://www.newsis.com/view/?id=NISI20180920_0014481313

  • 0 0
    한국당 엄용수 '의원직 상실형'

    http://www.viewsnnews.com/article?q=162876

    부동산개발업자이면서 엄 의원의 함안군선거사무소
    책임자였던 안씨로부터 정치자금 명목으로
    2억원을 받은 혐의

    http://www.hani.co.kr/arti/society/area/809872.html#
    csidx0387addde5e6b5595061980c83531ae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