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한국당 "공공 일자리 늘었지만 민간은 찬바람"

"세금퍼붓기로 공공부문 일자리 늘린 것"

자유한국당은 12일 9월 고용동향과 관련, "공공부문 일자리는 늘었지만 민간부문 일자리는 찬바람이 불고 있다"고 지적했다.

윤영석 한국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취업자가 4만5천명이 증가된 것은 그나마 다행"이라면서도 이같이 말했다.

그는 구체적으로 "세금과 기금(건강보험)에 의존하는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에서 13만3천명(+6.8%), 공공행정·국방 및 사회보장행정에서 2만7천명(+2.4%)이 증가했다. 공공행정・국방 및 사회보장 행정은 세금퍼붓기로 일자리를 늘린 것"이라며 "반면에 도소매 숙박음식업(-18만6천명, -3%)과 제조업(-4만2천명, -0.9%) 근로자 수가 줄어들었다"고 힐난했다.

그는 또한 "실업자 수도 102만4천명으로 2017년 9월보다 9만2천명 늘었다. 실업률은 3.6%로 0.3% 상승했다. 9월 기준으로 실업자 수는 1999년(115만5000명) 이후, 실업률은 2005년 이후 최대치"라면서 "정부가 반기업, 친노조, 세금퍼붓기 정책에서 벗어나 경기회복을 위한 규제혁신과 노동시장 개혁, 4차산업 활성화 등 대한민국 성장엔진을 살려낼 수 있는 정책을 추진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다.
강주희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4 개 있습니다.

  • 0 0
    말은 맞는데

    없어져야할 적폐세력 청와궁 주사파와 더민당 자유한국당

  • 1 0
    아직도 재벌편만 들어 양아치들은

    위기의 영세자영업자들, 올 상반기 10만7천명 폐업
    지난 1~6월 기준 397만5천명…20년 만에 최저치로 추락
    연합뉴스 2015-08-09
    .
    '자영업 붕괴' 가속, 21년 전 수준으로 급감
    작년에 5년래 최대 감소, 장기 내수불황에 앞으로도 계속 붕괴
    2016-02-20
    .
    영세자영업자들 힘든게 언제적 얘기냐??
    자유당 시절 아무것도 안하고 문재인탓??

  • 1 1
    염치는 가져야 그나마 양아치..

    실업·기업파산…주요 경제지표'외환위기 수준'줄줄이 추락
    청년·장기실업 최악…파산·신용등급 강등도 급증
    전문가들"실물경기 외환위기 수준…실업 문제는 더 안 좋아"
    청년·장기실업 최악…'외환위기 때와 판박이'
    연합뉴스 2016-09-25
    .
    이게 언제적 기사냐??
    이렇듯 경제 말아먹고 이제 문재인이 바로 잡으려 하는데
    트집만 잡는 양아치들

  • 1 0
    적폐*참수

    나라팔어먹을놈들 친일매국노놈들아 천벌받어라
    니들만 사라지면 나라깨끗해진다
    개한당,똥바른당 자슥들 자한당쓰레기들 모두 자멸해라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