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靑 "남북정상회담 개최지 평양, 확정된 것 아니다"

"회담 열리면 종전선언 등 논의할 것"

청와대는 10일 3차 남북정상회담 개최 장소와 관련, "판문점선언에서 합의한 평양을 기본으로 하지만 그렇다고 평앙이 움직일 수 없는 확정된 사안이라고 볼 수 없다"고 밝혔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이 다른 장소를 선호하는지 그건 13일에 만나봐야 할 것 같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대변인은 정상회담 시기에 대해서도 "일단 가을에 한다는 4.27 정상회담 결과가 기본이지만 구체적 시기를 정하는 건 13일에 모여서 이야기해야 정리되지 않을까 싶다"며 "지금 아직 만나지 않은 시점에서 언급하는 것은 섣부르다"고 말을 아꼈다.

그는 북한이 먼저 남북정상회담을 제안한 배경에 대해선 "북측이 제의를 해오기 전까지 다양한 경로를 통해 남북 사이에 의견을 교환하는 과정이 있었다"며 "그 연장선에서 고위급회담에 대한 제안이 나온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고위급회담 의제에 대해선 "4.27 판문점선언에서 굉장히 광범위하고 포괄적 이야기들이 오가지 않았나. 종전선언과 평화협정도 중요한 것 중 하나였다"며 "종전선언 문제를 포함한 4.27 공동합의문에 담긴 내용을 이야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종전선언에 대해선 "종전선언 문제는 북미간 의사소통은 하고 있는 단계이고 그에 대해 주시하고 있는 단계"라며 "(우리 정부가) 새로운 안을 제시하거나 그렇지는 않은 걸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최병성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6 개 있습니다.

  • 1 0
    정은이가 차려준밥상에

    숫가락만 올려놓지말고 어벙이도 뭔짓이라도좀 해라
    북종업원도 못보내고 상전 양키뜻에 따라 개성공단재개는 입도 뻥긋못하니
    그렇게 소심한사람이 대통을 하긋냐
    비서실장이 최고자리였어

  • 1 0
    이명박은 배고픕니다

    남북대화 하고 남북관계를 개선하고 남북합의 해봐야 뭐하나
    미국과 트럼프 똥방구 한방에 훅 날아가는데

  • 0 0
    약 사

    냉면계절이 지나서

    약발이 떨어졌다.

  • 2 0
    평양 남북정상회담

    지금부터

    가슴이 두근두근

    한반도 평화와 남북 경제 발전 위해

    10 번이고 100 번이고

    만나고 또 만나야 하는 것은

    역사적 사명감이다

    그러기 위해선

    민주당 30 년 장기집권이 필요하다

  • 1 1
    등소평

    개구멍만 열고 쇼하는 돼지, 10번 만난들 달라질거 없다

  • 0 0
    111

    3.3항 남과 북은 정전협정체결 65년이 되는 올해에 종전을 선언하고
    - 이것도 남북정상회담이지

    종전하는데 판문점만큼 좋은장소는없지

    3차 판문점에서 남북 평화협정 체결 종전

    평양가려면 군사분계선 까지 차량을 타고 가서
    빈몸으로 걸어서 군사경계선넘어으면 북한 여수행원엉덩이 만져보면서
    북한이 준비한 차량을 타고
    평양을 간 노무현처럼 가야하는것이잖니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