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안철수-유승민 봉합 시도...통합 동력 약화

유승민 "사과 받아들이겠다", 통합모임서 통합신중론 공개 제기

예산안 처리 과정에 크게 벌어졌던 국민의당-바른정당 통합세력이 안철수 대표측의 거듭된 사과를 유승민 대표가 받아들이면서 다시 통합몰이가 시작됐다. 그러나 양당 통합모임에서도 "지금은 통합시기가 아니다"라는 신중론이 공개적으로 제기되는 등 통합의 동력은 크게 약화된 양상이다.

국민의당-바른정당 의원모임인 '국민통합포럼'은 7일 아침 국회의원회관에서 조찬 세미나를 가졌다. 세미나에는 국민의당 안철수, 바른정당 유승민 대표를 비롯해 국민의당 김동철, 이용호, 이언주, 이태규, 이동섭, 채이배, 신용현 의원과 바른정당 김세연, 정운천, 하태경, 유의동, 오신환 의원 등 양당 의원들이 대거 참석했다. 의원직을 잃은 최명길 전 의원도 세미나에 모습을 드러냈다.

안철수 대표는 인사말에서 "3당 4당은 거의 예외없이 대선이나 총선직후 소멸됐다. 정말 특단의 대책, 그리고 노력없이 존속하기 어려운게 3당, 4당의 운명"이라며 "특단의 대책과 노력 없이는 존속시키기 어렵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정당은 중심을 잡고서 외연을 넓혀야 한다는 것이 당연한 명제"라며 "서로 간 생각의 공통점을 찾고 중심을 잡는 노력이 무엇보다 필요하다"고 거듭 통합 드라이브를 걸었다.

김동철 원내대표는 "바른정당과 충분한 소통이 없이 협상이 마무리된 것에 죄송스럽다는 말씀을 드린다. 정책 공조는 그렇게(예산처럼) 될 수도 없고 되지도 않을 것"이라고 고개를 숙였다.

이에 대해 유승민 대표는 "지난 예산처리 과정에서는 양당이 공통적으로 추구하는 바를 끝까지 실현하지는 못했다"면서도 "김동철 원내대표나 다른 분들이 충분히 사과했다고 생각한다"고 화답했다.

그는 이어 "입법 공조를 통해 양당 간 신뢰를 쌓아가는 게 중요하다"며 "이제 국회가 입법으로 들어가게 되면 많은 부분에서 같이 노력할 부분이 많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호남 의원인 이용호 국민의당 정책위의장은 "사실 통합은 좋지만 통합이 또다른 분열을 부르는 것은 바람직스럽지 않다"며 "그래서 분열이 없는 통합, 그리고 좋은 통합을 만들기위해 좀 더 인내하고 지혜를 갖는 시간이 필요하지 않나"라며 통합 신중론을 폈다.

호남 중진인 김동철 원내대표도 "모든 일에는 때가 있는데 지금은 양당이 정책연대를 통해 굳건한 신뢰를 구축하는게 순서가 아닐까 생각한다"며 "양당 통합의 때는 온다. 그때까진 우리가 양당의 신뢰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면 분명히 양당 통합의 때가 온다"며 지금은 통합 적기가 아님을 강조했다.

그는 세미나 뒤 기자들과 만나서도 안 대표측 일각의 연말연초 통합설에 대해 "신뢰가 구축 안됐는데 시기가 됐다고 해서 할 수는 없는 것이지 않나"라며 제동을 걸었다. 그는 이어 "선거 전에 (통합이) 오면 더 좋겠지만, 그 시기가 오지 않더라도 선거는 선거연대로 치르면 된다"며 "조급해하지 말고 각자 위치에서 할 일을 하면서 양당 간 정책 공조와 연대를 착실히 하고 신뢰를 구축하면 때는 분명히 온다. 내년은 넘기지 않고 온다는 것이 제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국민의당은 이르면 다음주 중 지난 끝장토론과 마찬가지로 바른정당과의 통합에 대해 논의할 회의를 소집할 예정이나 대다수 의원들이 통합에 부정적이어서 통합 동력은 크게 약화된 모양새다.
정진형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18 개 있습니다.

  • 0 0
    국민당과 바른당은

    당이름은 그럴싸 한거로 붙혔다만....
    너희들 하는 꼬라지를 보니...시정잡배들과 다를께 없는거 같다....지도자가..그모양이니....안봐도 비디오다....

  • 1 0
    걱정 마세요

    개혁 중도통합 정당은 양 기득패권 양당 정치 거부하고
    문제해결 중심 정당의 한 팀을 만드는것이지
    안철수든 유승민이든 개인 사당이 아닙니다

    만약 개혁 중도통합 성사되면
    성공여부는 일반 국민들이 투표로 결정해 줄겁니다

    성공하면 이제까지 대한민국을 붙잡고 있던
    지역과 이념팔이 적대적 공생관계 쌍팔년도 기득권 정당과
    그 구성원에 큰 변화가 있을겁니다
    미래로~

  • 1 0
    노인

    안철수는 정치감각이 상당히 부족하군요.
    예산안 통과하면서 바른정당울 무시했음에도 유승민이 왜 참을까요....바른정당이 정당으로서 목소리를 내기위해 국민의당을 이용하려는 것이에요. 그것도 모르고 뭐라...통합한다꼬...웃겨....

  • 3 1
    난형난제

    성질 더럽고 지가밖에 모르는 두 왕재수넘이 손잡으면 아무일도 안되고 통밥만 굴리다가 망하지

  • 3 2
    7thheaven

    문꿀오소리가 꿈꾸는 세상,

    안철수 - 유승민이 막아낸다

  • 5 0
    안철수 유승민

    둘 다 대통령되기는 힘든 인물들. 애들같은 소꿉놀이는 재미있어 해도 큰살림 담을 그릇이 안되며 애당초 꿈도 못꾸는 소인배들

  • 1 0
    꼬와도 할수 없는 내 처지

    살자니 아니꼬와도 꼬리내려야지 어떻하겠어
    이러고도 무슨 신념있는 정치를 한다고
    이것들이 조두순보다 나을까?

  • 2 1
    역시

    새누리당 2중대와 3중대가 합치는군요. 곳 1중대랑도 합치겠죠?
    빨리 합쳐서 대놓고 본색 드러냈으면 합니다. 본색 드러내도 뽑아줄 좀비들이 무려 51%인데 말이죠. ㅋㅋ

  • 6 0
    유승민의 푸들

    갑철수로 공증 받아뒀네 ㅋㅋㅋ

  • 2 0
    아래 내일생 갱마장엔

    내 니 에미다 정신나간 새꺄~ㅋ 문까하면서 휴지나 아껴써라~생활비도 안주는 새키ㅋㅋ 할일없으면 가상화폐나 해봐라 이 눔아ㅋ

  • 1 1
    ㅋㅋㅋㅋ

    간철수 조지는 댓글에 모기약 처믁은 바퀴벌레 마냥 개거품 물면서 ㅋㅋ 기어다니는 새키들 ㅋㅋ 따라해봐 간.철.수 ㅋㅋㅋ

  • 3 0
    권율

    유승민도 시쳇말로 가오 떨어지게...
    지가 어제까지 한 말이 있는데 사과를 받아들이겠대. ㅋㅋㅋ
    똥줄 타는 놈 둘이서 아주 아름답다, 아름다워~

  • 4 0
    ㅋㅋ

    안철수 유승민 앞에서 꼬리 내리는군

  • 4 0
    조련받는 멍철수...

    쫄철수는 머리 조아리고 용서를 구하고

    유승민이 상왕이었네.....ㅋㅋㅋㅋ

    구걸도 이런 구걸이 없다..

  • 6 0
    이 인간과 안찰쑤는 정말 철면피다..

    김무성이하고 꼴 사나운 장면을 연출하다 팽당하질 않나...
    예산에서 팽 당하고도 부끄러움도 모르질 않나....
    안찰쑤도 말바꾸기에 조작질 독재적 기질 둘 다
    나라의 골칫덩어리들이다...

  • 6 0
    당 대표 따로 당 따로

    궁지에 몰린 유승민이는 이건 못본 척 하네 ㅋㅋㅋㅋㅋㅋㅋㅋ

  • 4 3
    핵심은

    찌라시 기레기가 참 답답하다.
    양당 지도부와 당대표가 동시
    참석한것 자체를 봐야지

    설령 통합 찬성하는 쪽에서
    당장 통합 밀어 붙이겠냐

    지금이 쌍팔년도 카리스마 DJ YS 시대니?

    통합의 성패는 결국 국민이 결정하지
    일베 문베 안빠가
    아무리 개소리 해봐야 필요없다.
    일하자

    끝까지 통합반대하고 밥그릇 말고
    진정 호남을 위한다면 호남 전문당
    만들면 된다.

  • 6 0
    전북사람

    통합?
    진즉 끝났다고 종쳤네, 이사람들아!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