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최명길 "국민의당-바른정당 통합 도울 일 찾아 하겠다"

"그 일은 나의 신념" 주장도

최명길 국민의당 전 의원은 6일 "내가 입당할 때의 생각과 정신이 바른정당과 국민의당의 통합과 일치하기 때문에 내가 최고위원직을 사퇴하고 의원이 아니더라도 그걸 도울 수 있다면 제가 찾아서 해야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 전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 뒤 기자들과 만나 "오랜 기자생활로 14대 국회부터 출입하면서 대부분의 3선 이상 의원들을 아는 편인데, 그러다보니 바른정당 의원들과 우리당 지도부 사이에서 양쪽 다 인적 구성원들은 비교적 거의 전부를 잘 알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내가 그런 역할을 굳이 안하려고 해도 이쪽 생각과 저쪽 생각을 서로 전하고 같이 만나게 하는 일을 자꾸 하게 됐었다. 그런 일은 제가 신념하는 바"라며 거듭 통합가교 역할을 계속할 것임을 시사했다.

그는 의원직 상실과 관련해선 "(야당 탄압) 그게 사실이 아니길 바란다고 말을 했지만 뭐 그런 말을 하는 분들이 많이 있다"며 "왜냐면 다른 선거법 사건과 달리 갑자기 기일이 당겨 잡히고 제 항고심 판결보다 훨씬 항고심 판결을 앞서 한 분들은 기일이 잡히지 않고 있는데 당겨서 한 거든지에 대해 좀 의심의 소지가 있지 않냐는 말들을 (주위에서) 한다"며 거듭 의혹을 제기했다.
정진형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3 개 있습니다.

  • 4 1
    암철수

    암덩어리와 전이된 암덩어리

  • 7 1
    최멍길

    그래 열심히 해서
    이번엔 꼭 깜빵에 가거라

  • 6 0
    정치금치산자

    소신은 제맘이나 분수를 알아야 하지 않을까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