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장진영 "고대영 KBS사장, '꼴뚜기 어물전 걱정' 말고 사퇴하라"

"민주당도 자기사람 심으려 말고 방송법 개정안 처리해야"

장진영 국민의당 최고위원은 15일 방송법 개정을 사퇴 조건으로 내건 고대영 KBS사장에 대해 "방송법 개정은 국민의당이 앞장서 해결할 것이니 고대영 KBS사장은 방송법 걱정일랑 말고 하루속히 물러나기 바란다"며 사퇴를 촉구했다.

장 최고위원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방송 독립성을 위협하는 악법인 현행 방송법의 산물이 고대영 사장이다. 꼴뚜기가 어물전 걱정하는 꼴"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더불어민주당에 대해서도 "민주당 스스로 제출한 방송법 개정을 미루는 것은 자기사람을 심겠다는 의도를 노골화하는 것"이라며 "남이 하면 방송장악이고 자기가하면 방송중립인가. 역대급 내로남불"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그러면서 "MBC가 만나면 좋은 친구로 돌아오기 위해선 방송법 개정안이 통과돼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정진형 기자
daum

댓글이 3 개 있습니다.

  • 1 0
    기계적 중립이 아니라

    국민을 위한 국민에 의한 국민에게 편향된 방송이 되어야 한다
    정치세력들 사이에서 눈치보며 기계적 중립만 주장하는것은
    그야말로 식물방송에 다름 아니다

  • 12 0
    가우리

    방송은 민주당도 자유당도 국민당도 바른당도 아닌
    방송인과 시민이 개혁을 주도해야 한다.
    국민당 니들도 숟가락 언질 생각 마라

  • 14 0
    뭐 이런 애들 이야기도 기사거리??

    국민당 당지라는 냄새가 많이난다.
    뷰스야

    참 마이너에 너그럽기도한 신문이네..ㅎㅎ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