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이병기도 구속영장. 박근혜 국정원장 3명 모두 구속 위기

한 정권의 국정원장 전원 구속은 초유의 일

검찰이 15일 이병기 전 국가정보원장에 대해서도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남재준·이병호 전 원장에 이어 이병기 전 원장까지 구속영장이 청구됨에 따라 박근혜 정부 시절 국정원장을 지낸 세 명이 모두 국정원 특수활동비 청와대 상납으로 구속될 위기에 처했다. 한 정권의 국정원장 출신 전원이 구속 위기에 처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양석조 부장검사)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국고손실, 뇌물공여, 업무상 횡령 등 혐의로 이병기 전 원장의 구속영장을 법원에 청구했다.

이 전 원장은 2014년 7월부터 이듬해 3월까지 국정원장을 역임하고 이후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에 이어 박 전 대통령의 비서실장을 지냈다.

그는 검찰 조사에서 금액을 올려달라는 청와대 측의 요구로 상납액을 월 5천만원에서 1억원으로 올렸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영섭 기자
daum

관련기사

댓글이 1 개 있습니다.

  • 1 0
    국민세금

    칠푼이한테 돈 받치는 국정원장 ㅋㅋㅋ 도둑년...

    친일 빨갱이 독재자
    박정희 동상은
    대한민국 어느 곳에도 세워선 안된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