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박지원 "전병헌, 정무수석 완장 차고 수사받을 수 없잖나"

"차일피일 하면 더 많은 의혹 나온다"

박지원 국민의당 전 대표는 13일 각종 비위 의혹이 불거진 전병헌 청와대 정무수석에 대해 "정무수석 완장을 차고 검찰 수사는 받을 수 없겠죠"라며 정무수석직 사퇴를 촉구했다.

박지원 전 대표는 이날 불교방송 '전영신의 아침저널'과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하며 "만약 검찰 수사를 받는다고 하면 물러가는 것이 국민과 대통령에 대한 예의"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정무수석 완장 차고 검찰에 출동하면 검사가 제대로 수사할 수 있겠나? 또 그 결과를 국민이 믿을 수 있겠나?"라며 거듭 사퇴를 촉구했다.

그는 "언론에서도 권력 투쟁이다. 검찰의 보복이다 이런 얘기도 나오지만, 오늘 아침 보도에 의하면 전병헌 수석의 선거구에서 활동하는 조폭들하고 자기 비서관들하고 전화하는 사이에서 거기에서 자금 세탁 문제가 붉어졌다 그렇기 때문에 더더욱 검찰이 공정하게 수사해서 그 내용을 밝히고 죄가 있으면 책임을 지는 거고, 죄가 없으면 책임을 안 지는 거고, 그렇겠죠"라면서 "이런 것일수록 그냥 차이피일하면 더 많은 의혹이 나온다"며 즉각적 수석직 사퇴를 압박했다.
정진형 기자
daum

댓글이 1 개 있습니다.

  • 0 0
    나 80대

    대장암 말기다
    여기서 할일없이 댓글다는 문베충시발넘들도 대장암의 축복이 함께 하길
    기도한다
    1. 황제균이 88억 여기서 댓글질하는넘들은 한달에 10원이라도 버는가
    2. 담배값원위치 - 궐련형담배에도 세금처매기는 문구라 시발새캬
    3. 교도소 양심수 전원석방 - 민주국가의 기본이다
    4. 대학등록금 반값실시 - 늙은송장새키들만 투표한다고 기초도박연금인상?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