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文대통령 "해경은 세월호를 영원한 교훈으로 삼아야"

"조직의 명운 걸고 국민 신뢰 회복해야"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3년만에 부활한 해양경찰청에 "세월호를 영원한 교훈으로 삼아달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인천 중구 인천해양경비안전서 전용부두에서 열린 제64주년 해양경찰의 날에 참석해 "승객들에게 퇴선 명령도 내리지 않은 채 선장과 선원들이 무책임하게 빠져나왔을 때 해경은 어떤 조치를 취했는지, 국민들은 지금도 묻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오늘 부활한 대한민국 해양경찰에 국민의 명령을 전한다"며 "조직의 명운을 걸고 국민의 신뢰를 회복해야 한다. 바다에서 일어나는 재난과 재해는 처음부터 끝까지 해경이 완벽하게 책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무사안일주의, 해상근무를 피하는 보신주의, 인원수를 늘리고 예산만 키우는 관료주의 등 모든 잘못된 문화를 철저하게 청산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또한 "바다 영토와 주권 수호에 한 치의 빈틈도 있어서는 안 된다"며 "독도, 이어도 등 외곽 도서 경비체계를 더욱 강화하여 어떤 세력도 우리 바다를 넘보지 못하게 해야한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행사에 참석한 세월호 유가족들을 향해 "오시는 길이 많이 힘겹고 괴로웠을 것"이라며 "어려운 발걸음 해주신 세월호 유가족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국민의 해경’으로 거듭나는 해경의 앞날을 지켜봐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최병성 기자
daum

댓글이 11 개 있습니다.

  • 0 0
    고란

    존라도 해경 나부랭이들이 쓰는 글이 쪼까 거시기 하구마이,,,잉,,,ㅋㅋㅋ

  • 0 0
    처변

    나라가 누란의 위기인데 하나마나한 소리는 그만하시오.

  • 0 0
    아저씨 자다 봉창 두드리는 소리

    그만하시고

    나라 경제 그만 말아 먹으셔

    트럼프 푸들 노릇하다가

    일자리 다 날라가고 나라 아주 거덜내네

    똑 같은 말과 행동 이제는 지겹다

    앞으로 쭉 쭉 나가야지

    답답한 양반

  • 2 5
    진짜 문재인은

    가만 보니
    진짜 문재인은
    비서실장같이 명령 받아 실무적인 일 처리하는
    수동적인 사람이지
    대통령처럼 능동적인 결단력 있는 지도자감으로는
    부적합한 인성이고 능력이다.

    좋은게 좋다는식이 인간사에는
    통하지만 국가경영이나 외교등에서는
    범죄이다.

    어디서나 써준 원고 그대로 읽는 지도자는
    문재인으로 끝나길 간절히 바란다.

    우리 문빠들부터 정신차려야겟다.

  • 2 1
    문재인은

    생활보수 창조과학자 임명할 용기도

    지명철회할 결단도 못하는 어리버리 인증중.

    우리 이니씨, 자신잇으면 당장 임명하고

    국민 겁나면 당장 지명 철회하면 된다.

    국민들 데리고 장난하세요? 지금.

    부끄러움은 무뇌 극렬 문빠 제외한 국민 몫이네요.

    국민 무시하다 김이수 부결 되는거 보고도

    생활보수 챙기기라 참.

    정상 문빠 해먹기 힘드네요.

  • 0 3
    몇몇 문빠

    찌꺼기 몇 놈 문빠들 보소
    합리적이고 이성적으로 판단해 보면
    청와대 문재인이 대다수 국민들 의견 수렴해 지명철회하고
    불편부당하고 과학계 능력잇는 새로 지명하면
    간단하게 정리 될일인데
    생활보수로 보호하는 행태로 국론 분열 시키고
    오직 국민들과 사우는 문재인 무능 지적한 글에
    반대 표시하고 다른 정당과 정치인 욕하고 비난하는
    댓글 쓰고 거기에 찬성하네 그려

  • 1 3
    문재인....당신 이상해.

    국민들과 대화 좀 합시다.
    뉴라이트를 기용하려고 하질 않나......당신 도데체 왜그래?
    국민이 권력을 쥐어줬으면....그 권력을 이용해서
    국민의 뜻을 반영해야 할꺼 아냐?
    국민의 뜻이 뭔지 모르나?.....자신없나?...권력을 어떻게 이용하는지 진짜 모르나?

  • 0 3
    원고 읽기

    박근혜처럼 프롬포터 보고 비서관이
    써준 원고 읽기는 너무 하위 아닌가?

  • 0 3
    문제는 문재인

    참여연대등 시민단체 과학자단체 국민의당 정의당
    극렬 문빠 제외한 일반 촛불국민등등이
    반대해도 지명 철회 안하고 있쟎아

    자진사퇴 쇼의 속내가 뻔히 보이는데도 말이다

    박근혜처럼 국무회의나 비서관 회의나 각종 기념식에
    비서관들이 써준 원고 그대로 읽는거나 하는짓이 똑같다.

    여당인 민주당도 반대하는데 청와대는 생활보수
    운운하며 창조과학자를 두둔하는 미친 세상

  • 1 1
    정일

    학폭들 처리 뭉개고 있는놈들 보면 달라진거 쥐뿔도 없다 ㅋㅋ

  • 1 3
    ...

    사명감을 가지고 해양을 수호해야 할 책무가 있겠지만
    그들의 희생만 강조해서는 안됩니다.
    상대적으로 열악한 조건에서 근무하는 사람들에게는 연봉과 승진,복지등의
    혜택을 부여해서 자긍심을 가질수 있도록 제도적으로 보완애야 합니다.

↑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