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보는 다른 눈 "뷰스앤뉴스"

Views&News

메뉴


기능


사회사법

표창원 "김용판 서울경찰청장, 정치적 중립 훼손"

"박지원 해명 받아들이나 내겐 아픈 말이었다"

2013-02-06 14:52:14
표창원 전 경찰대 교수는 6일 국정원 여직원 대선개입 의혹을 수사한 김용판 서울경찰청장을 향해 "정치적 중립을 훼손한 가장 큰 책임있는 자가 자리에 앉아 하고픈 일을 하게 놔둬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표 전 교수는 이날 오후 민주통합당 초·재선 의원 주축 모임인 '주춧돌'이 '한국사회에서 정의란 무엇인가?'를 주제로 개최한 토론회에 발제자로 나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번 사건을 미국의 '워터게이트'와 비교하며 "우연히 적발되고 닉슨이나 공화당은 국정원처럼 '우리와 관계없다, 증거 내놓으라'고 했다. 그러나 언론이 줄기차게 보도하고 경찰도 전혀 정치적 압력에 굴하지 않고 수사해서 결국 닉슨은 하야했다"며 "누구나 실수하고 잘못할 수 있지만 반칙에 책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경찰과 검찰이 자기의 원래 사명과 권한대로 수사해서 배후를 밝히고 대통령 사퇴를 불러일으킬 수 있다면 그게 정답이지만 현재는 정치적 힘에 기대지 않으면 어렵다"며 "결국 국회에서 힘과 역량을 최대한 동원하고 민주당은 당사자로서 국민의 분노를 들어주고 국정조사나 특검을 통해 이 사건의 진실을 밝혀달라"고 주장했다.

한편 그는 토론회후 박지원 민주당 의원이 이날 오전 "민주당의 대처를 비판한 것이지, 표 교수를 비난한 것은 아니었다"고 해명한 데 대해 "박지원 대표가 그렇게 해명했다면 받아들이고 저도 과한 표현을 사과드리겠다"면서도 "다만 그 상황에서 아직 의혹 다 해소된 것도 아니고 수사 중인데 저는 외롭게 혼자만 떨어져 있는 상황이었다. 만약 이 사건의 향배가 달라지고 제가 제기한 의혹이 무리한 것이라고 판단된다면 저는 모든 것을 잃을 수 있는 상황에서 (박 의원의) 그 말은 사실 저에게 아픈 말이었다"고 유감을 나타냈다.

표 전 교수는 국정원 선거개입 의혹 사건 초기 경찰의 초동 수사와 부실한 중간 수사결과 발표를 맹비난하며 경찰대 교수직에서 물러났다. 이후 각종 방송에 패널로 출연하다 최근에 <JTBC>의 시사프로그램 진행자로 발탁됐다.
박정엽 기자 Top^
<저작권자 ⓒ 뷰스앤뉴스 무단전재 - 재배포금지>


댓글이 10개 있습니다
※ 독자들께서 채우는 공간입니다. 가급적 남을 비방하거나 심한 욕설, 비속어, 광고글 등은 삼가 주시기 바랍니다.
※ 입력글자수 제한 : 한글 200자 / 0
작 성 자:
비밀번호:
등 록

조석환 서울경찰청장 김용판은 친정인 국정원과 합작으로 불법선거에 깊히 개입했다, 조속히 구속 수사와 진상규명을 촉구한다 ! 2013-02-09
수정 | 삭제
김영택(金榮澤) 김용판 칠푼이 측근 인사인건 이미 다 알고 있지..... 2013-02-07
수정 | 삭제
saram 미국 CIA가 대선에 직접 관여해서 특정후보를 당선되도록 힘을 썼다가 발각된다면 미국사회가 어떻게 될 거라고 생각하는가? 이건 누가 봐도 분명히 민주주의를 파괴하는 행위다. 다만 이 나라의 민주주의가 워낙 천박하다보니 그런 심각한 행위조차도 일련의 권력다툼 과정에서 벌어질 수 있는 행위로 자연스럽게 받아들여지고 있을 뿐이지. 그래서 이 나라가 암울하다. 2013-02-07
수정 | 삭제
fghf 너무까대지마라..안거래도 불통 먹통이되서 어디다가 뒤를보겠는지 갈팡하는마당에 더까대면 진자..닭대가리된고 새대가리된다..
원문 주소 - http://www.seoprise.com/etc/u2/894982
2013-02-06
수정 | 삭제
당시 기사 참고 윗선이 누굴까 궁금했는데
누가 시킨걸까?
.
서울 수서경찰서 관계자는
“김씨의 아이피(IP)등에 대한 수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상태에서 윗선(서울지방경찰청)이
‘오후 11시에 보도자료를 내라’는 지침을 받아
보도자료를 냈다”고 말했다..
2013-02-06
수정 | 삭제
박근혜가 원흉 증거 박근혜 "민주당, 경찰 안 믿고 나꼼수만 믿나"
빨리 수사를 해서 결과를 내놓으라고 하더니
경찰이 빨리 해서 결과를 내놓으니
이젠 못 믿겠다고 한다며
자신들은 증거 하나 내놓지 못하면서
국정원을 못 믿겠다고 하면
도대체 누구를 믿는다는 것이냐”
“그 불쌍한 여직원은 무죄”
사과 없고,인권 유린에는 말이 없다
2012-12-17
2013-02-06
수정 | 삭제
처음부터 뽀롱난것 전 국정원 직원 인터뷰..
국정원..MB치적 홍보위해 댓글공작 시작
직원들 100대1 뚫고 들어와 댓글단다
그후"야당에 종북 이미지 덧씌우기 혈안"
.
원세훈 13일 국회 정보위에서
김씨가'3차장 산하 심리전단 소속 요원'이라고 답변
.
그러나 김씨는 심리정보국 산하 2단 소속이다라고 지적
심리정보국 산하 2단에서는 70여명이 활동
2013-02-06
수정 | 삭제
류촉새야 부탁한다 박지원을 뼈도 안남기고 씹어 먹어도 괜찮다...그러나 신체적인 문제로 씹지는 말자..제일 치사한 새끼 아니냐...박지원이 민주당하다가 그렇게 되었냐? 씹는 거야 자유라지만 신체적인 결함 가지고 씹는 짓거리는 2013년부터 하지말았으면 한다..너도 뷰스에 댓글 깨나 다는 놈일 것 같은데...뭐라도 하나씩 고쳐가보자. 2013-02-06
수정 | 삭제
반촉새 밑에 국정원 알바 등장 한듯......
국정원 직원의 대선개입 의혹이 사실로 드러난 만큼 박근혜 당선자는 스스로 대통령직을 고사하고 정치일선에서 물러나는것이 그나마 양심있는 사람의 도리라고 생각한다! 전자개표기를 통한 부정선거 의혹도 물밑에서는 계속 번져가고 있고 이또한 수개표를 통해 의혹을 해소해야한다고 본다! 이대로는 절대로 국민통합이 될수가 없다!
2013-02-06
수정 | 삭제
류촉새 게눙깔사탕새끼 또 함 나대보게나 ㅎㅎㅎ
남은 눙깔사탕마저 게눙깔맹글어야 정신차리련 ~~!!
2013-02-06
수정 | 삭제









광고


회사정보

| 회사소개 | 사업제휴 | 광고안내 | 채용정보 | 기사제보 | RSS | 개인정보취급방침 |
ⓒ 2006-2009 Views&News. All rights reserved.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저작권 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05-219 정화빌딩 3층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187 (2006.03.24) | 발행인 박태견 | 편집인 박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