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보는 다른 눈 "뷰스앤뉴스"

Views&News

메뉴


기능


사회시민단체

진중권 "'청와대 얼라들'이 판단착오 일으킨듯"

"'콩가루 집안' 'XX야'...두분 말씀 모두 옳습니다"

진중권 동양대 교수는 2일 김태호 새누리당 최고위원이 “콩가루 집안”이라고 비난하자 김학용 의원이 “XX야”라고 맞받는 등 새누리당 최고위가 ‘난장판’이 된 데 대해 "두 분 말씀 다 옳습... / 심언기 기자

전우용 "국회의원이 대통령 '시다바리'인가"

"주방장 손가락 분질러 놓고선 음식 빨리 만들라 독촉"

전우용 역사학자는 30일 박근혜 대통령의 '유승민 찍어내기' 파동과 관련, "국회의원이 대통령 '시다바리'인 줄 아는 사람이 너무 많습니다"라고 비꼬았다. 전우용 역사학자는 이날 트위터를... / 이영섭 기자

경실련 "대통령 손으로 국민대통합 무너뜨려"

참여연대 "즉각 재의결에 부쳐 확정공포해야"

경실련은 25일 박근혜 대통령의 국회법개정안 거부권 행사와 관련, "메르스로 온 국민이 위기에 봉착한 상황에서 정쟁과 국론분열을 야기하는 대통령의 거부권 행사를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비판... / 김혜영 기자

진중권 "나라가 망조 들었어요. 큰일입니다"

"21세기 디지털 시대에 70년대 박통 리더십 들이대니"

진중권 동양대 교수는 25일 박근혜 대통령이 여야 정치권을 맹비난하면서 국회법개정안 거부권을 행사한 데 대해 "나라가 망조가 들었어요. 앞이 안 보여요. 큰 일입니다"라고 개탄했다. 진중권... / 김혜영 기자

전우용 "비루한 리더십을 존경하면, 비루한 역사가 되풀이"

"이승만 존경하자고 활개치는 현실이 더 문제"

전우용 ‏역사학자는 25일 이승만 정권이 6.25가 발발하자마자 이틀만에 일본에 망명을 하려 했다는 문건이 발굴된 것과 관련, "문제는 죽은 이승만의 과거가 아니라 '이승만을 존경해야 애국... / 박태견 기자

전우용 "4대강 예찬론자들, 받아 먹은 값은 해야죠?"

"힘든 군인들 노동시키지 말고 이들로 '급수부대' 조직해야"

전우용 역사학자는 22일 "지금 물지게 지고 가뭄지역 돌아다니며 논에 물 대는 '막노동'을 해야 할 사람들은 '사대강 공사로 가뭄 걱정 사라졌다'고 새빨간 거짓말을 늘어놓던 자들"이라고 일... / 김혜영 기자

경실련 "한은 금리인하, 경제부실 뇌관으로 작동"

"우리경제의 독으로 작용할 것"

한국은행이 11일 기준금리를 또다시 사상최저인 연 1.5%로 추가인하한 데 대해 경실련은 "가계부채의 증대로 인한 가계자산 구조악화로 경제부실 뇌관으로 작동할 것"이라고 비판했다. 경실련은... / 박태견 기자

부산서도 "메르스보다 대통령 무서워" 전단 살포

서울 종각과 홍대 인근에 뿌려진 전단과 유사

부산에도 박근혜 대통령을 비난하는 전단이 뿌려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0일 부산진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께 부산시 부산진구 일대에 신원을 알 수 없는 사람이 '메르스보다 대통령이... / 연합뉴스

보건노조 "삼성서울병원 전면통제해야"

"정부, 재난 대비 국가적 총동원령 내려야"

보건의료노조는 8일 메르스 3차 감염 진앙이 된 삼성서울병원에 대한 전면적 통제와 역학조사를 촉구했다. 노조는 이날 성명을 통해 "34명의 메르스 확진환자가 발생한 삼성서울병원은 35번 환... / 최병성 기자

이재명 "스마트폰 들고있는 국민을 무지렁이 취급?"

"괴담 처벌이 아니라 정보 공개가 답"

이재명 성남시장은 6일 메르스 정보 공개를 거부하고 있는 보건당국에 대해 "정보화시대에 스마트폰 들고 있는 국민을, 모르는게 약인 봉건시대 무지렁이 취급하는 것"이라고 질타했다. 이재명 시... / 김동현 기자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 247







광고


회사정보

| 회사소개 | 사업제휴 | 광고안내 | 채용정보 | 기사제보 | RSS | 개인정보취급방침 |
ⓒ 2006-2009 Views&News. All rights reserved.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저작권 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05-219 정화빌딩 3층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187 (2006.03.24) | 발행인 박태견 | 편집인 박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