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보는 다른 눈 "뷰스앤뉴스"

Views&News

메뉴


기능


사회환경

'발암물질 인조잔디' 파문...'MB 모교' 동지고 가장 심각

174개 학교 운동장에서 기준치 초과, 정부는 자료공개 거부

전국 1백여개 학교에 중금속인 납과 발암물질이 기준치를 최대 수백 배까지 초과하는 인조잔디가 깔린 사실을 정부가 조사를 통해 확인하고도 시민들의 자료공개 요구를 거부하며 쉬쉬하고 있는 것으... / 최병성 기자

한빛원전 3호기, 재가동 나흘만에 가동 중지

주민들의 반대에도 가동 강행했다가 냉각재펌프 고장

증기발생기 결함으로 7개월 동안 가동이 중지됐다가 발전이 재개된 한빛원전 3호기(전남 영광·100만㎾급)가 핵심 설비 고장으로 재가동 4일 만에 다시 멈춰섰다. 16일 오후 1시 29분께... / 연합뉴스

수자원공사, 100만 전북도민 식수원에 '오폐수' 흘려보내

수질 처리비 절감 위해 수치 조작

한국수자원공사(K-water)가 전북도민 100만명에 식수를 공급해온 용담댐 상류에 위치한 진안·장수군 하수처리장의 수질원격감시장치를 조작해 오폐수를 흘려보내다가 적발돼 파문이 일고 있다.... / 김혜영 기자

민변 "월성원전 수명연장 표결은 원천무효"

정의당 "국회에서 월성1호기, 고리1호기 안전검증해야"

민변은 4일 원자력안전위원회의 월성1호기 수명연장 결정과 관련 원자력안전법 위반, 무자격자인 조성경 비상임위원의 표결 참여를 이유로 원천무효라고 주장했다. 민변 환경보건위원회는 이날 정의당... / 최병성 기자

환경단체들 "월성 1호기 수명연장 결정은 무효"

"원안위원장 사퇴해야, 폐쇄운동 강력 전개"

환경운동연합 등 80여개 시민사회단체들은 27일 원자력안전위원회의 월성 1호기 수명연장 결정에 대해 "월성원전 주변에 사는 주민은 물론, 원전안전을 걱정하는 국민들과 함께 이번 결정의 무효... / 최병성 기자

월성 1호기 수명연장에 경주 주민들 강력 반발

대규모 시위 등 강력 투쟁 움직임

월성 1호기의 수명연장이 결정된 것과 관련해 경북 경주지역 주민과 환경단체들이 강경대응에 나설 방침이어서 지역의 최대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주민과 환경단체들은 원자력안전위원회의 결정이 "... / 연합뉴스

녹색당 "월성 1호기 수명연장은 박근혜-새누리 작품"

"찬성표 던진 7명, 원안위 자격 없는 사람들"

녹색당은 27일 원자력안전위원회의 월성 1호기 수명연장 결정에 대해 "월성 1호기 수명연장은 결국 새누리당과 박근혜정부의 작품"이라고 강력 반발했다. 녹색당은 이날 논평을 통해 "서둘러 표... / 박정엽 기자

원전 마피아, 월성 1호기 수명연장 강행

정부여당 위원들 '표결'로 밀어붙여, 주민들 강력 반발

원자력안전위원회가 27일 새벽 설계수명 30년이 끝나고 빈번한 사고로 가동이 중단된 원전 월성 1호기의 연장 수명을 강행, 파장이 일고 있다. 원안위는 26일 대회의실에서 상임·비상임위원... / 박태견 기자

총선 앞둔 정부, 고리 1호기 '폐로'키로

월성 1호기도 폐로될듯, 총선 앞두고 '피플 파워' 의식

부산 고리원전 1호기의 수명 재연장을 밀어붙이던 정부가 입장을 180도 바꿔 '폐로'를 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26일 원자력안전위원회 회의를 열어 수명 연장 여부를 다룰 월... / 박태견 기자

[리서치뷰] 60.8% "월성 1호기 폐쇄해야"

부산경남의 반대가 가장 커

국민 10명중 6명은 30년 설계수명이 끝난 원전 월성1호기의 연장 가동에 반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4일 환경운동연합에 따르면, 여론조사기관 <리서치뷰>에 의뢰해 23일 전국 성인 1천... / 김혜영 기자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 163







광고


회사정보

| 회사소개 | 사업제휴 | 광고안내 | 채용정보 | 기사제보 | RSS | 개인정보취급방침 |
ⓒ 2006-2009 Views&News. All rights reserved.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저작권 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05-219 정화빌딩 3층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187 (2006.03.24) | 발행인 박태견 | 편집인 박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