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보는 다른 눈 "뷰스앤뉴스"

Views&News

메뉴


기능


경제일반

대법원 "정기상여금, 통상임금에 해당한다"

그러나 '소급 적용은 불허'. 노동계 환영, 재계는 당혹

대법원이 18일 그동안 논란이 돼온 정기 상여금이 통상임금에 해당한다는 판결을 내리며 노동자 손을 들어줬다. 대법원 전원합의체(재판장 양승태 대법원장)는 이날 자동차 부품업체인 갑을오토텍... / 김혜영 기자

'복지 확대'로 11월 취업자 58만명 급증

청년실업난과 자영업자 붕괴는 가속화

취업자 수 증가 폭이 복지 확대로 11월에도 6개월 연속 확대돼 60만명대에 육박했다. 그러나 청년실업률은 높아지고 자영업자 붕괴는 가속화됐다. 11일 통계청의 '11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 박태견 기자

국민 절반 "나는 하층민", 중산층 붕괴 가속화

58% "노력해도 신분상승 어렵다"

자신의 사회·경제적 지위가 '하층민'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의 비율이 절반에 육박하는 등, 중산층 붕괴가 위험수위를 넘어선 것으로 조사됐다. 4일 통계청의 '2013년 사회조사 결과'에 따르면... / 박태견 기자

실질소비지출 5분기 연속 감소. 소비심리 '꽁꽁'

소비성향 역대최저, 고소득층일수록 소비 줄여

실질소득 증가에도 불구하고 실질 소비지출이 5분기 연속으로 감소하는 등, 소비심리가 꽁꽁 얼어붙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22일 통계청의 '3분기 가계동향'에 따르면, 올해 3분기 중 가구... / 박태견 기자

가계부채 석달새 12조 증가, 연내 1천조 돌파 확실시

서민들 생계형 대출 급증, 한국경제 최대 뇌관

가계 빚이 3개월 사이에 12조원이 늘어나 991조원을 돌파하면서 연내 1천조원 돌파가 확실시되고 있다. 21일 한국은행의 '3분기 가계신용(잠정)'에 따르면 지난 9월 말 현재 가계신용은... / 박태견 기자

최상류층 빼고 모두 빚 늘어, 빈곤층 25% 폭증

양극화 날로 심화, 일시일용직과 자영업자 부채 급증

저소득층의 빚이 지난 한 해 동안 25% 가까이 늘고 재무건전성도 나빠졌다. 서민의 살림살이가 한층 더 어려워진 셈이다. 국민 10명 중 2명은 최근 2년 새 빈곤 상태를 경험했다. 빈곤율... / 연합뉴스

36개 국내외기관, 내년 한국성장률 전망치 3.5% 안팎

올해와 마찬가지로 세수 부족 사태 우려

국내외 경제예측기관들이 내다보는 내년 한국의 경제성장률은 3.5% 안팎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미국의 양적완화 축소를 비롯한 각종 악재들이 예상밖으로 악화될 경우 한국의 경제성장률은 이보... / 연합뉴스

소비자심리, 5개월만에 하락 반전

전세값 폭등이 본격적으로 소비 위축 초래

9월 소비자 심리지수(CSI)가 5개월 만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26일 한국은행의 '9월 소비자동향조사 결과'에 따르면 9월 소비자 심리지수(CSI)는 102로 전월보다 3포인트 떨어졌다.... / 박태견 기자

상위 20%는 3년간 자산 1억원↑, 하위 20%는 1천만원↓

정성호 "성장뿐 아니라 양극화 감소 정책 추진해야"

최근 3년간 가구 소득 상위 20%의 순자산은 증가한 반면, 하위 20% 가구의 순자산은 감소하면서 양극화가 더욱 심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정성호 민주당 의원이 입수해 22일 공개한 통계청... / 박정엽 기자

개인회생 신청 16% 급증, 사상최대 기록

불황 심화와 가계부채 증가 후폭풍

개인회생 신청자 수가 올해 두자릿수의 증가율로 빠르게 늘고 있어 사상 최대를 기록할 전망이다. 21일 금융권과 법원통계월보에 따르면 지난 1∼7월 개인회생 신청자수는 6만1천446명으로 지... / 연합뉴스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 22







광고


회사정보

| 회사소개 | 사업제휴 | 광고안내 | 채용정보 | 기사제보 | RSS | 개인정보취급방침 |
ⓒ 2006-2009 Views&News. All rights reserved.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저작권 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05-219 정화빌딩 3층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187 (2006.03.24) | 발행인 박태견 | 편집인 박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