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보는 다른 눈 "뷰스앤뉴스"

Views&News

메뉴


기능


경제일반

김무성 "체감경기 좀처럼 나아지지 않고 있어"

"30개 경제활성화법 반드시 통과시켜야"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27일 "정부가 대대적 경기부양책을 펴고 한은이 금리를 낮추는 등 재정금융 정책적 차원에서 경제살리기에 적극 나서고 있지만 체감경기는 좀처럼 나아지지 않고 있다"며... / 김동현 기자

IMF "한국, 美금리인상시 성장률 1%p 추락"

"아시아국가중 가장 취약", 내년에 '2%대 저성장' 가능성

내년중 미연준의 금리인상이 예고된 가운데, 미연준이 금리인상을 강행할 경우 한국이 아시아국가중 가장 큰 타격을 받아 경제성장률이 1%포인트 가까이 추락할 것이라는 국제통화기금(IMF) 전망... / 박태견 기자

3분기 성장률 3.2%로 추락, 최경환노믹스 위기

수출, 2008년 금융위기후 최대 급감. 연간 3.5% 성장 힘들듯

최경환 경제부총리가 전방위적 경기부양책을 펼친 3분기 경제성장률이 전년동기 대비 3.2%에 그치면서 5개 분기만에 최저치로 추락, 최경환노믹스가 한계를 드러낸 게 아니냐는 관측을 낳고 있다... / 박태견 기자

'부실 한은' 성장률 전망치, 4.0%→3.8%→3.5%

'최경환노믹스' 한계 봉착, '4% 성장' 호언장담 물 건너가

한국은행이 15일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3.8%에서 3.5%로 대폭 낮췄다. 내년 성장률 전망치도 4.0%에서 3.9%로 낮췄다. 한은은 이날 기준금리를 사상최저로 추가인하하면서 발표한... / 박태견 기자

중산층 급속 붕괴, 朴대통령 '70% 공약'도 펑크

73.2% "경기 부진 지속-심화", 내년이후 국정위기 국면

중산층이 빠르게 붕괴중인 것으로 조사돼, 전국민의 70%를 중산층으로 만들겠다던 박근혜 대통령 대선공약도 물건너가는 양상이다. 특히 국민 10명중 7명은 정부가 전방위 경기부양책을 펼치고... / 박태견 기자

[한국갤럽] 86% "한국의 빈부격차 심각"

76% "부자가 세금 두배 이상 더 내야"

국민의 절대 다수는 '우리나라 빈부격차가 심각하다'면서 '부자들에게 두 배 이상 과세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한국갤럽>에 따르면, 지난달 23~25일 전국 성인 1천... / 심언기 기자

지난해 식량자급률 23.1%, 사상 최저

MB때 세운 식량자급률 목표치 '허당' 입증

우리나라의 곡물 자급률(사료용 곡물 포함)이 지속적으로 감소추세를 보이며 지난해 23.1%까지 떨어져 사상 최저수준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입법조사처가 8일 발간한 '지표로 보는... / 연합뉴스

세월호 참사에도 2분기 외식-숙박비 지출 증가

주요 기간산업의 국제경쟁력 약화가 경제침체 주범

세월호 참사에도 불구하고 2분기(4∼6월) 가계의 외식비와 숙박비 지출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세월호 참사가 극심한 2분기 경기침체의 주범인양 몰아간 정부여당을 머쓱하게 만들었다. 8일... / 박태견 기자

靑경제수석 "카지노 논란? 외국인에게 즐길거리 확대해야"

"선상카지노, 여야합의로 상임위 통과"

최경환 경제부총리, 정홍원 국무총리에 이어 안종범 청와대 경제수석도 직접 나서 야당에 경제활성화법안 신속 처리를 압박했다. 안종범 경제수석은 1일 오전 춘추관에서 '9월 경제정책 브리핑'을... / 이영섭 기자

내년 최저생계비 고작 2.3% 인상, 역대 최저 인상

1인 가구 61만7천원에 불과

내년도 4인 가구 기준 최저생계비가 올해보다 2.3% 많은 월 166만8천329원으로 결정됐다. 최근 낮은 물가 상승률 때문에 이에 연동되는 최저생계비 인상률도 2000년 기초생활보장제도... / 연합뉴스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 24







광고


회사정보

| 회사소개 | 사업제휴 | 광고안내 | 채용정보 | 기사제보 | RSS | 개인정보취급방침 |
ⓒ 2006-2009 Views&News. All rights reserved.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저작권 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05-219 정화빌딩 3층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187 (2006.03.24) | 발행인 박태견 | 편집인 박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