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보는 다른 눈 "뷰스앤뉴스"

Views&News

메뉴


기능


경제정책

朴대통령 "한-캐나다 FTA로 양국협력 더 심화"

캐나다 총리와 정상회담에서 의의 강조

박근혜 대통령은 11일 한-캐나다 자유무역협정(FTA) 타결과 관련, "이번에 한-캐나다 FTA가 양국 관계 협력에 새로운 룰이라고 할 수 있고, 특히 이것을 바탕으로 두 나라의 경제협력이... / 이영섭 기자

한-캐나다 FTA, 8년 8개월만에 타결

조원동 "전세계 GDP의 60%대까지 우리 경제영토 확장"

우리나라와 세계 11위 경제규모인 캐나다와의 자유무역협정(FTA) 협상이 8년 8개월 만에 타결됐다.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에드 패스트 캐나다 통상장관은 11일 서울에서 통상회담을... / 이영섭 기자

정홍원 총리, '갈팡질팡 월세대책' 현오석 공개질타

'현오석 경제팀 경질론' 더욱 확산

정홍원 국무총리는 6일 "정부정책이 국민의 뜻을 헤아리지 못하고 신뢰를 얻지 못하면 없는 것보다도 못한 것"이라며 현오석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을 공개 질타했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 이영섭 기자

靑 "靑-기재부 갈등설, 그만 기사화했으면"

민경욱 "발표형식 바뀌었다" → "원래 담화문"

청와대가 27일 박근혜 대통령 담화문 발표 과정에 불거진 기획재정부 소외설이 현오석 경제부총리 경질설로 확산되는 등 파문이 일자 긴급진화에 나섰다. 민경욱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춘추관... / 이영섭 기자

전병헌 "'MB 747'이 '박근혜 474'로 환생"

우원식 "철지난 경제개발 5개년계획 짝퉁"

전병헌 민주당 원내대표는 26일 박근혜 대통령의 대국민 담화문에 대해 "474가 목표라는데 이명박 대통령의 747이 이륙도 못하고 사라지더니 박근혜정부에서 474로 환생했다"고 비판했다.... / 박정엽 기자

전병헌 "현오석 자체가 위기극복의 걸림돌"

"현오석, 해임 결의하기 전에 자진사퇴하라"

전병헌 민주당 원내대표는 4일 "현오석 부총리는 국회가 결의하기 이전에 스스로 물러나는 것이 국민에 대한 도리"라고 현 부총리를 압박했다. 전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 / 박정엽 기자

'경질론'에 현오석 "국민께 심려 끼쳐드려 송구"

야당의 사퇴 요구는 거부

현오석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3일 카드 정보유출 책임을 국민에게 전가한 데 대한 비난여론이 들끓으면서 경질론이 제기되자 "불안과 불편을 겪고 계시는 국민께 심려를 끼쳐드려 무척... / 이영섭 기자

현오석의 황당 해명, "금융소비자 더 신중하라는 의미"

현오석, 불에 기름 끼얹어 비난여론 증폭

현오석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3일 자신이 신제윤 금융위원장 등 모피아를 감싸면서 카드 고객개인정보 유출 책임을 국민에게 돌린 데 대해 파문이 전방위로 확산되자 진화에 부심했다.... / 이영섭 기자

현오석 등 '모피아', 스스로 제 무덤 파다

현오석 "어리석은 사람이 책임 따져. 국민, 정보제공 동의했잖나"

현오석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이 22일 카드 개인정보 유출에 따른 금융당국 책임론에 대해 "어리석은 사람은 무슨 일이 터지면 책임을 따진다"며 "금융 소비자도 정보를 제공하는 단계에서... / 김동현, 박정엽 기자

공정거래위 부위원장에 김학현 내정

靑 "공정거래업무에 경험과 전문성 풍부"

박근혜 대통령은 22일 공석인 공정거래위원회 부위원장에 김학현(57) 한국공정경쟁연합회장을 내정했다. 청와대는 "김학현 공정거래위원회 부위원장 내정자는 1983년 공직생활을 경제기획원 공정... / 이영섭 기자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 202







광고


회사정보

| 회사소개 | 사업제휴 | 광고안내 | 채용정보 | 기사제보 | RSS | 개인정보취급방침 |
ⓒ 2006-2009 Views&News. All rights reserved.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저작권 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05-219 정화빌딩 3층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187 (2006.03.24) | 발행인 박태견 | 편집인 박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