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보는 다른 눈 "뷰스앤뉴스"

Views&News

메뉴


기능


경제정책

朴대통령 "내수활성화 위해 공무원-장관 휴가 가라"

"휴가 하루 늘면 관광비 1조4천억 지출"

박근혜 대통령은 24일 내수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공무원들의 하계 휴가를 적극 권장했다. 박 대통령은 이날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확대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내수경기와 지역경제 활성... / 이영섭 기자

朴대통령 "최경환 경제팀, 경제부흥 위해 매진해야"

"공공기관 개혁, 혼을 담을 실천이 이뤄져야"

박근혜 대통령은 24일 최경환 경제팀에게 "다시 한번 신발끈을 동여매고 경제부흥을 위해 한 마음으로 매진하기를 바란다"며 전폭적으로 힘을 실어주었다. 박 대통령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 이영섭 기자

정부, '41조 돈폭탄' 쏟아붓고 부동산 띄우기로

재원조달 방안은 발표 안해, 부가가치세 인상 추진하나

최경환 경제팀이 경기 부양을 위해 41조원 이상을 쏟아붓기로 했다. 또한 부동산경기 부양을 위해 대출규제를 대폭 완화하는 동시에 주택공급도 줄이기로 했다. 최경환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 이영섭 기자

최재경 인천지검장 사표 제출, 검찰총장은 현직 유지?

경찰도 전남경찰청장 직위해제로 경찰청장 보호

최재경(51) 인천지검장이 도피 중 사망한 유병언(73) 전 세모그룹 회장 부실수사에 대한 비판 여론이 비등하자 책임을 지고 사의를 표명했다. 24일 인천지검에 따르면 최 지검장은 전날 김... / 김혜영 기자

朴대통령 "모든 수단 써서 경제 살려라"

2기 내각 첫 국무회의 주재 "소득증가 바탕으로 내수활성화돼야"

박근혜 대통령은 22일 최경환 경제팀에게 "금융, 재정을 비롯해서 정부가 동원할 수 있는 모든 수단을 써서 경제살리기에 총력전을 펼쳐주길 바란다"고 지시했다. 박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 / 이영섭 기자

최경환, 국민돈으로 대기업 임금인상-배당확대?

재정건전성 급속 악화, 국부 유출, 임금 양극화 심화 부작용

최경환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2일 수백조원의 사내유보금을 쌓아놓고 있는 대기업들에게 임금 인상이나 배당 형식으로 돈을 풀라면서 돈을 푼만큼 세금으로 보전해주겠다고 밝혀, 결국... / 박태견 기자

김무성 "대기업, MB때 특혜 봤으니 돈 풀라"

"금리 인하하고 환율시장에 적극 개입해야"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22일 "대기업은 현재 내수 경기가 워낙 어려우므로 이런 혜택을 본 데 대한 보답으로 여러 가지 임금 인상이나 배당 확대 등의 인센티브로 보답해야 한다"고 사내유보금... / 심언기 기자

정부, 내년부터 쌀시장 전면개방

고관세로 유입 조절, 농민들 "쌀농사 기반 완전붕괴"

정부는 내년 1월1일부터 쌀시장을 전면 개방키로 했다.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18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같은 쌀시장 전면개방을 선언하면서 "정부의 관세화 결정은... / 이영섭 기자

최경환 "과도한 사내유보금에 과세"

부동산대출 규제 대폭 완화, 내년도 매머드 예산 예고

최경환 신임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6일 "한국의 배당 성향이나 투자를 보면 기업의 사내유보가 지나치게 보수적으로 이뤄지고 있다는 생각을 할 수밖에 없다"며 재계의 반발에도 불구... / 박태견 기자

최경환, 부동산대출 완화-추경 편성 예고

"경기상황만 보면 추경 필요", "세입 달성에 차질 불가피"

최경환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는 8일 LTV-DTI 규제와 관련, "관계부처와의 협의를 거쳐 합리적 개선방안을 마련해보겠다"며 부동산대출 규제 완화 방침을 거듭 밝혔다. 최... / 박정엽 기자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 205







광고


회사정보

| 회사소개 | 사업제휴 | 광고안내 | 채용정보 | 기사제보 | RSS | 개인정보취급방침 |
ⓒ 2006-2009 Views&News. All rights reserved.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저작권 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05-219 정화빌딩 3층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187 (2006.03.24) | 발행인 박태견 | 편집인 박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