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보는 다른 눈 "뷰스앤뉴스"

Views&News

메뉴


기능


경제

'朴정부 첫해' 공공부채 9.5% 폭증, 900조 육박

올해 1천조 돌파 가능성, 공공부채 눈덩이처럼 불어나

정부 부채에 비금융공기업의 부채를 합산한 한국의 공공부문 부채가 900조원에 육박했다. 이는 국내총생산(GDP) 대비 62.9%로, 국민 1인당 공공부문에서만 1천800만원에 가까운 빚을... / 연합뉴스

외국인 매도 축소에 코스피 32p 급반등

제일모직 삼한가, 삼성전자 4.9% 급등

외국인이 19일 순매도 규모를 크게 줄이자 코스피가 급반등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전날 1,900선이 붕괴됐던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2.48포인트(1.71%) 오른 1,929.98로... / 박태견 기자

"배당 30~50% 증대"에 삼성전자 주가 4.9% 폭등

배당 확대 발표에 삼성전자 주가 130만원선 회복

삼성전자는 19일 공시를 통해 주주 중시 정책과 국내 경기 활성화를 위해 특별배당금 성격으로 전년 대비 30∼50% 배당 증대를 적극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2014년 결산... / 박태견 기자

한은 "한국, 美금리 올리면 자본유출 충격 다섯번째로 커"

"석달간 GDP의 2.39% 빠져나갈 것"

미국이 통화정책을 정상화하면서 신흥국에서 자본 유출이 일어날 때 한국이 받는 영향은 주요 신흥국 중 5번째로 클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19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캐나다은행이 최근 발간한... / 연합뉴스

<WSJ> “중국 소비자들, 한국 것이라면 뭐든지 열광"

램버그 "한류, 경이로운 속도로 영향”, "영어보다 한국어 먼저 배워"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9일 중국 소비자 애널리스트의 보고서를 근거로 “중국 소비자들은 한국 것이라면 뭐든지 열광하고 있다"며 한류의 '경이로운 파급력'에 주목했다. <WSJ>은 홍... / 박태견 기자

피치, 베네수엘라 '투기등급'으로 3단계 강등

베네수엘라 디폴트 초읽기 진입

국제신용평가사 피치는 18일(현지시간) 베네수엘라의 신용등급을 기존의 'B'에서 투기 등급인 'CCC'로 세 단계나 낮춰, 베네수엘라 디폴트(채무불이행)가 초읽기에 들어간 양상이다. 피치는... / 박태견 기자

도급순위 19위 쌍용건설, 두바이로 넘어가

두바이투자청이 우선사업자로 선정돼

쌍용건설이 두바이로 넘어가게 됐다. 서울중앙지법 파산3부(윤준 수석부장판사)는 18일 기업회생절차를 밟고 있는 쌍용건설 인수 우선협상대상자로 두바이투자청(ICD)을 선정했다. 도급순위 19... / 박태견 기자

외국인 5천억대 매물폭탄에 코스피 1,900선 붕괴

장중 연중 최저치 경신하기도

외국인의 5천억대 매물 폭탄으로 18일 코스피 1,900선이 붕괴됐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2.66포인트(0.14%) 내린 1,897.50으로 거래를 마치며 지난... / 박태견 기자

외국인 어마어마한 매도, 코스피 장중 1,900 붕괴

오전에만 5천억 가까운 매물 폭탄

외국인이 어마어마한 규모의 매도공세를 펴면서 18일 코스피가 장중 1,900선이 붕괴됐다. 코스피는 이날 미연준의 초저금리 유지 방침에 따른 미국증시 상승의 영향으로 0.92% 오른 1,9... / 박태견 기자

현대경제연 "러시아 부도시 한국 성장률 0.6%p 감소"

내년도 성장률 2% 가능성 우려, "2009년 위기와 버금가"

현대경제연구원은 16일 러시아의 모라토리엄(채무지급 유예) 선언 가능성이 상당히 높다며 그럴 경우 내년도 우리나라 경제성장률이 0.6%포인트 줄어들 것으로 내다봤다. 내년도 성장률 전망치가... / 박태견 기자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 1272







광고


회사정보

| 회사소개 | 사업제휴 | 광고안내 | 채용정보 | 기사제보 | RSS | 개인정보취급방침 |
ⓒ 2006-2009 Views&News. All rights reserved.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저작권 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05-219 정화빌딩 3층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187 (2006.03.24) | 발행인 박태견 | 편집인 박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