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보는 다른 눈 "뷰스앤뉴스"

Views&News

메뉴


기능


정치선거대선

[여론조사] 국민 58% "통합신당 필요", "재창당"은 16%

노무현 지지표, 이명박-고건 ‘지지’로 양분

신당 창당을 놓고 열린우리당 친노-반노 진영이 극한대립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국민 다수는 통합신당 창당에 찬성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MBC <시사매거진 2580>이 여론조사기관 ‘코리... / 김동현 기자

이명박-박근혜, ‘겨울 표심’ 잡기 경쟁

이명박은 연탄 나르기, 박근혜는 결식아동돕기 바자회

열린우리당의 출구없는 당내 분란 속에, 유력 대선 주자인 이명박 전 서울시장과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는 17일 ‘겨울 표심’ 잡기 대결에 나서 지지자들과 함께 어려운 이웃돕기 경쟁을 벌였... / 김동현 기자

창사랑, “최구식, 이회창 비난 배후 누구냐”

"강재섭, 최구식 출당시키고 공식사과하라"

한나라당 최구식 의원이 이회창 전 한나라당 총재를 비난한 데 대해 창사랑이 "발언의 배후가 누구냐"며 발끈하고 나섰다. 비난 사실이 전해지자 이 전 총재의 공식팬클럽인 ‘창사랑’(chang... / 김동현 기자

고건 "대한민국호, 나침반-엔진 모두 고장 나"

“광주-전남은 나를 성장시켜준 어머니 품 같은 곳"

고건 전 국무총리가 연일 참여정부와 대통령 때리기에 나서고 있다. 고 전 총리는 15일 광주.전남 경영자총협회 초청으로 광주에서 행한 조찬강연에서 “우리나라는 지금 갈수록 심각한 경제난에다... / 최병성 기자

신계륜 “여권후보 늦게 뽑아도 전혀 문제 없어”

"열린당 분당 안될 것. 대립 구조화가 더 걱정돼"

열린우리당 신계륜 전 의원이 ‘한나라당 빅3’에 맞설만한 여권의 대항마가 없는 현실에 대해 “전혀 문제가 되지 않는다”며 여권 후보를 늦게 선출하는 것이 실보다 득이 많다고 주장했다. "여... / 김동현 기자

이명박 “정주영과 나는 다르다”

"5년 전과 지금은 상황 달라" 대선에 강한 자신감

대선 주자들 중 부동의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이명박 전 서울시장은 자신과 고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과는 상황이 다르다는 점을 강조하며 '대선 승리'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피력했다. 이명박... / 김동현 기자

이명박 "열린당 '제 코가 석자'인 판에..."

민병두 비판 일축, "살펴야 할 국정 너무 많은데"

이명박 전 서울시장이 열린우리당 민병두 홍보기획본부장이 자신을 겨냥, "박정희 향수에 기대고 있다"고 비판한 데 대해 "집권여당이 왜 그렇게 할까"라며 일축했다. 이 전 시장은 13일 충북... / 김동현 기자

뉴라이트, 마침내 내부 갈등 폭발

안병직 “김진홍은 횡설수설, 제성호는 교수 자격 없어"

최근 빚어진 ‘교과서 포럼’의 ‘한국판 새역모’ 사건을 둘러싸고 뉴라이트 내부에서 서로 막말을 주고 받는 등 파국으로 치닫고 있다. ‘뉴라이트전국연합’의 수장인 김진홍 목사는 내년 대선 승... / 김동현 기자

고건도 이명박 견제, “깜짝쇼식 토목사업 시대 지나”

"나라, 전대미문의 통치불능 상태 맞아" 盧 질타

고건 전 국무총리는 13일 “‘깜짝쇼’식의 토목사업으로 미래와 경제를 개척할 수 있는 시대는 지났다”며 우회적으로 지지율 1위를 달리고 있는 이명박 전 서울시장에 대한 견제에 나섰다. 고... / 최병성 기자

한나라 "민병두 의원은 제2의 김대업"

"강금실 씨가 오세훈 이긴다는 황당무계한 발언하더니..."

열린우리당 민병두 의원이 이명박 전 서울시장에 대한 공세를 펴자, 한나라당이 즉각 "민병두 의원은 제2의 김대업"이라고 맹반격에 나섰다. 한나라당 박영규 수석부대변인은 13일 성명을 통해... / 김동현 기자
... 1 ...  이전 10 페이지... [221] 222 223 224 225 226 227 228 229 230 다음 10 페이지...  ... 232







광고


회사정보

| 회사소개 | 사업제휴 | 광고안내 | 채용정보 | 기사제보 | RSS | 개인정보취급방침 |
ⓒ 2006-2009 Views&News. All rights reserved.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저작권 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05-219 정화빌딩 3층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187 (2006.03.24) | 발행인 박태견 | 편집인 박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