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보는 다른 눈 "뷰스앤뉴스"

Views&News

메뉴


기능


정치국회

김무성 "원내대표 경선서 계파 운운해선 안돼"

"난 절대중립. 국민 칭찬받는 선거돼야"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26일 원내대표 경선과 관련, "원내대표 선출 과정에서 당내 분열의 모습이나 계파 운운하는 그런 모습은 절대 나와선 안된다"고 강조했다. 김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 / 심언기 기자

이주영 출마선언 "나라 위기...옳은 소리 내겠다"

"靑 지원설? 그런 건 전혀 없다"

이주영 새누리당 의원은 25일 "국민과 나라를 위한 옳은 소리를 내겠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이날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원내대표 경선 출마를 선언하며 "많은 분들이 당의 미래를 걱정하고... / 김동현 기자

새누리 원내대표, 이주영 vs 유승민. "당청 전면전"

"경선 결과 따라 靑-내각인사에도 영향 줄 것"

내달 초 치러질 새누리당 신임 원내대표 경선 결과가 향후 당청관계의 주도권을 누가 쥘 것인지 가늠자가 될 전망이다. 새누리당은 23일 이완구 원내대표가 신임 국무총리에 지명됨에 따라 당헌당... / 김동현 기자

김무성, 이완구 껴안으며 "우리 당의 경사"

26일 최고위에서 원내대표 경선 일정 확정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23일 이완구 원내대표의 국무총리 지명과 관련, "우리 당으로서 큰 경사"라고 축하했다. 김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이 원내대표를 만나자 이 원내대표를 껴안으면서... / 김동현 기자

새정치, 예방온 이완구에게 "개헌에 관심 가져달라"

이완구 "청문회, 돋보기 정도로만 부탁"

이완구 국무총리 내정자는 23일 총리 지명 직후 곧바로 새정치민주연합 지도부를 찾아 솜방망이 청문회를 당부했다. 이 내정자는 이날 오전 국회 새정치연합 원내대표실을 찾아 "소통을 잘 해서... / 심언기 기자

이완구 "대통령에게 쓴소리 하는 총리 되겠다"

"어제 밤에 전화 받아, 국가에 헌신하겠다"

이완구 새누리당 원내대표는 23일 "어제 저녁 늦게 (총리 지명) 연락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청와대의 발표 직후 국회 원내대표실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히며 "... / 김동현 기자

김무성 "증세 논의할 단계 아냐. 법인세 인상 반대"

"최경환 책임? 여야의 공동 책임"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22일 '13월의 세금폭탄' 파문과 관련, "현재는 그건 설계를 잘못해서 온 문제라고 생각하고, 그 문제와 증세를 연결할 문제는 아니라고 본다"며 증세 논의를 할 생... / 심언기 기자

새누리 "대법원 판결, 절반의 단죄에 그쳤지만 존중"

"사법제도 제대로 작동돼 안도"

새누리당은 22일 대법원의 이석기 전 의원 판결에 대해 "대법원의 최종 판결인 만큼 존중한다"고 말했다. 박대출 새누리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오늘 대법원은 선거공판을 열고 이석기... / 심언기 기자

이정현 고군분투, "당청은 정말 한몸이 돼야"

"朴대통령-김무성 정례회동 성사 기대"

이정현 새누리당 최고위원은 22일 "당과 청와대는 정말 한몸이 돼야 되고 그렇게 하나로 나아가야 된다"며 궁지에 몰린 박근혜 대통령을 보호하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친박핵심인 이 최고위원은... / 심언기 기자

박민식 "朴대통령, 이러다간 하이에나에게 물어뜯길 것"

"성공한 대통령 되기 어렵다, 그런 생각 자주 들어"

박민식 새누리당 의원은 22일 박근혜 대통령이 조화까지 챙긴다는 <조선일보> 보도를 보고 개탄하면서 박 대통령이 국정운영 스타일을 바꾸지 않으면 하이에나들에게 물어뜯길 것이라고 강력 경고하... / 심언기 기자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페이지...  ... 1520







광고


회사정보

| 회사소개 | 사업제휴 | 광고안내 | 채용정보 | 기사제보 | RSS | 개인정보취급방침 |
ⓒ 2006-2009 Views&News. All rights reserved.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저작권 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05-219 정화빌딩 3층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187 (2006.03.24) | 발행인 박태견 | 편집인 박태견